최준호 대표, 인도네시아行…글로벌 광폭 행보

Today's News

< 동정 >

최준호 대표, 인도네시아行…글로벌 광폭 행보

Friday, Sept. 8, 2023 | 이정민 기자, mini@fashionbiz.co.kr

  • VIEW
  • 14037
패션그룹형지를 이끌고 있는 최준호 대표가 8일까지 진행되는 윤대통령의 공식 방문에 맞춰 인도네시아를 찾았다.

이번 순방에 참여한 경제인은 10대 기업과 더불어 인도네시아를 비롯 아세안 시장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는 기업이나 진출을 적극 추진중인 기업 중에서 선별됐다. 패션그룹형지는 이번 정부의 인도네시아 순방 동행에 참여함으로써 지난 미국과 베트남, 폴란드에 이어 윤대통령의 경제외교 임무를 맡게 됐다.

이번 순방도 미국, 유럽은 물론 중국을 비롯한 동남아 시장까지 해외 사업 확대를 주도적으로 준비해온 최준호 대표의 리더십이 작용했다. 최준호 대표는 올해 미국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 것에 이어 아세안 시장에서의 대형 유통 기업 등과의 공조로 공급망을 확대하며, K-패션을 대표하는 글로벌 패션기업으로서 그룹의 입지를 확고히 다지고 있다.

실제로 패션그룹형지는 현재 까스텔바작, 형지엘리트, 형지I&C 3개의 상장사를 포함한 10개 계열사, 20개 브랜드 등으로 구성된 조직을 이끌고 있다. 이번 방문을 토대로 굴지의 세계 패션그룹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글로벌 패션기업으로 거듭나겠다는 전략이다.

실제로 이번 인도네시아행은 큰 의미를 지닌다. 인도네시아는 세계 최대의 도서국가로 동서교통의 요지에 위치, 지정학적으로 매우 중요하다. 또한 세계 4위(2.7억명)의 인구를 보유한 나라로, 국내총생산이 아세안 회원국 전체의 40%에 달하는 1조422억 달러 수준의 거대한 경제 규모를 자랑한다. 무엇보다 미국과 유럽에 이어, 베트남과 중국, 여기에 세계화에 최적화된 인도네시아에서 입지를 다질 수 있게 된 만큼, 그동안 주력해 온 글로벌 형지 설계를 완성할 수 있게 됐다는 평이다.  

인도네시아 첫 일정으로 인도네시아 유통협회(APRINDO)와 MOU 체결이 진행됐다. 인도네시아 유통협회에는 인도네시아 경제를 이끌고 있는 유수의 유통채널과 기업 등 4만여 업체가 회원으로 소속돼 있다. 인도네시아 유통협회와의 MOU 체결을 통해 국내에서 가장 오랜 역사와 권위를 자랑하는 교복 브랜드 형지엘리트와 제화 브랜드 에스콰이아, 대한민국 여성복 매출 1위의 브랜드 여성 크로커다일 등 패션그룹형지 패밀리 브랜드의 글로벌 진출의 보폭 확대도 가능케 됐다. 특히 교복 브랜드인 형지엘리트와 골프웨어 브랜드 까스텔바작으로 아세안의 교복 시장과 스포츠웨어, 골프웨어 시장을 공략하며 활로를 개척하겠다는 포부다.

이에 따라 패션그룹형지는 인도네시아에도 공격적인 투자도 단행할 계획이다. 대표적으로 현재 인도네시아 땅그랑 지역에 2만5000평 규모로 운영중인 생산 시설 설비 투자 및 추가 부지 확보에 나선다. 또한 젊은 인구가 많은 인도네시아의 강점을 최대한 활용해 패션그룹형지가 가진 기술 노하우를 전수, 주문자생산위탁 사업인 ODM과 OEM을 활성화,  글로벌 시장을 대상으로 한 B2B 및 정부 조달 사업을 확대할 방침이다.

최준호 대표는 “경제외교 임무를 네 번 연속 띄게 되면서 막대한 책임감을 느낀다” 며 “한국을 넘어 세계에 K-패션의 경쟁력을 적극 알릴 수 있도록, 앞으로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어 “유통 채널을 통한 K-패션 전파하는 것 외에도, 군복 지원 및 납품 등 각 국의 조달 시장 진출을 통한 경쟁력 확보에도 적극적으로 임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해 교육계 및 군부, 그리고 현지 기업인들과 미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실제로, 패션그룹형지는 지난 4월 방미 경제사절단 합류를 시작으로 국내 패션 산업을 대표하는 기업으로서 정부의 경제외교에 힘을 보태고 있다. 앞선 베트남 방문에서는 아세안 시장을 겨냥해 기업 및 기관과의 협력을 공고히 했으며, 미국 군납 진출 추진에 이어 폴란드를 우크라이나 재건과 동유럽 군납 진출을 위한 허브로 삼아 경제사절단 방문 기간 동안 최적화된 공장 부지와 건설업체 등을 물색했다.

한편 최준호 대표는 이달 한국섬유산업연합회 수장자리에 오른 최병오 패션그룹형지 회장의 장남인 2세 경영인이다. 모체인 패션그룹형지의 총괄사장을 비롯 교복시장 1위를 점유하고 있는 형지엘리트 사장, 그리고 프랑스 유명 패션기업을 인수해 운영중인 까스텔바작의 대표직 등을 두루 맡고 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