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리비아로렌, 여름 아우터 키아이템으로 매출 호조세

Today's News

< 브랜드 >

올리비아로렌, 여름 아우터 키아이템으로 매출 호조세

Tuesday, June 7, 2022 | 정효신 기자, hyo@fashionbiz.co.kr

  • VIEW
  • 850


세정(대표 이훈규)의 여성복 '올리비아로렌'이 여름 아우터가 높은 판매율을 기록하며 매출 호조세를 보이고 있다. 이 브랜드는 지난 5월 한 달간 여름 아우터류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6% 성장했으며 그 중 재킷류와 점퍼류 매출 상승세가 뚜렷했다.  

특히 ‘린넨 투버튼 크롭 자켓’은 올해 첫 출시 이후 약 한 달 만에 준비한 물량이 완판됐으며 현재 리오더를 준비하고 있다. 린넨 소재와 둥근 카라, 투버튼 스타일의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적용했으며 ‘이지아 자켓’으로 화제가 된 제품이다. 이 밖에도 여름 자켓 대부분이 약 90% 가까이 되는 판매량을 달성하며 좋은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

얇은 소재의 점퍼류도 좋은 판매율을 이어가고 있다. 이지아가 착용한 아우터로 인기를 끌고 있는 ‘경량소재크롭기장 집업점퍼’의 판매율은 82%를 넘어섰으며 ‘넥 러플 A라인 점퍼’도 절반 이상의 높은 판매율을 보이고 있다.

올리비아로렌은 최근 일교차가 큰 날씨에 야외활동이 활발해지면서 간편하게 입기 좋은 아우터류의 수요가 증가한 것이 매출 상승의 큰 몫을 한 것으로 분석했다. 여기에 전속모델 이지아를 앞세운 린넨, 원피스, 썸머 아이템 등 다양한 테마의 기획전을 통해 고객들에게 긍정적인 호응을 끌어낸 것이 매출로 이어졌다는 평이다.

브랜드 관계자는 “리오프닝으로 인해 소비심리가 되살아나면서 상반기 매출이 전반적으로 활기를 되찾고 있다”며 “앞으로도 올리비아로렌만의 제품력, 전속모델과의 시너지,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매출 상승세를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패션비즈=정효신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