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News

한세실업, 1억500만원 상당 자선 경매 수익금 기부

Monday, February 19, 2024 | 박진한 기자, pxrkjxnhxn@fashionbiz.co.kr

  • VIEW
  • 485

글로벌 패션 ODM·OEM 기업 한세실업(대표 김익환, 김경)이 ‘2023 온라인 자선 경매’를 통한 수익금과 의류 등을 더해 약 1억500만원 상당을 국제개발협력 NGO인 ‘지파운데이션’에 기부했다. 2023 온라인 자선 경매는 사용하지 않는 물건을 기부함으로써 재활용을 실천하고 나눔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마련한 것으로 한세실업 임직원들의 의견에 따른 것이다.

지난해 11월17일부터 27일까지 2023 온라인 자선 경매를 위한 경매 물품 모집을 진행했으며,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가전제품, 생활용품 등 120여개 제품이 모였다. 지난해 12월5일부터 3일간 진행한 경매에는 수익금 전액 기부 소식을 접한 임직원들의 온정이 이어져, 600여회가 넘는 입찰 참여를 기록했다. 경매가 끝나자 경매 수익금에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은 성금 등이 합쳐져 총 500만원이 모였다. 나눔 문화 확산에 대한 구성원들의 열의와 적극적인 참여에 한세실업에서도 약 1000벌의 아동용 겨울 의류를 추가 기부하기로 결정했다.

한세실업은 15일 열린 기부 전달식에서 약 1억원 상당의 아동용 겨울의류 약 1000벌과 한세실업 임직원들이 참여한 온라인 자선 경매 수익금과 기부금 등 500만원의 현금이 전달했다. 한세실업이 기부한 금액과 의류는 지파운데이션을 통해 새 학기를 맞이한 지역아동센터와 다문화가정지원센터 아동 청소년 등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기부 금액은 학생들이 새 학기를 맞아 학용품을 구매하는데 사용되며, 겨울 의류는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게 나눠질 계획이다.

자선 경매에 참여한 한세실업 임직원 중 김약수 수출2B본부2부 1팀 책임은 “한세실업이 해외에서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는 만큼 한국 내 다문화 가정 아동 청소년을 도울 수 있어 기쁘다”라며 참여 소감을 밝혔고, 정효선 수출3A본부2부1팀 책임은 “자원 선순환과 함께 어려운 이웃을 돕는다는 좋은 취지의 행사에 참여하게 돼 좋다”는 참여 후기를 나눴다.

김익환 한세실업 부회장은 “추운 겨울철 지역 이웃을 돕고 나눔 문화를 실천할 수 있도록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의견을 개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는데 뜨거운 성원이 이어져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한세실업은 지역 사회와 상생을 비롯해 사회 공헌 활동에 앞장서는 기업으로 ESG 경영 활동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세실업은 지난해 2월 튀르키예 지진 당시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10만달러의 성금을 지원해 적십자회원유공장 명예대장을 수상한 바 있다. 지난 1월에는 한세예스24그룹이 진행하는 헌혈 캠페인에 참여해 헌혈 문화 확산에 기여하기도 했다. [패션비즈=박진한 기자]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