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대한민국 패션대상… 이준서 부문장 수상 등

Today's News

< 브랜드 >

2023 대한민국 패션대상… 이준서 부문장 수상 등

Thursday, Dec. 7, 2023 | 이유민 기자, youmin@fashionbiz.co.kr

  • VIEW
  • 1907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방문규)와 한국패션산업협회(회장 한준석)는 어제(6일) 16시 서울 대치동 섬유센터에서 패션·봉제 업계 관계자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3 대한민국 패션대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대한민국 패션대상’은 패션인과 봉제인 등 패션 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 포상과 신진 디자이너 오디션 시상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행사다. ‘코리아패션대상’ ‘패션봉제산업인상’ ‘K패션오디션(대한민국 패션대전)’ 3개 부문으로 구성되어 있다. 또 연말을 맞아 취약 계층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K-패션 브랜드의 방한 의류를 기부하는 행사로도 진행됐다.

글로벌 경쟁력을 지닌 K-패션이 탄생하기까지 디자이너, 패턴사, 샘플사 등 각 스트림별 숨은 조력자를 조명하는 오프닝 영상으로 시작했다. 이어 K-패션오디션의 챌린저, 비기너, 디지털패션 각 부문의 본선 진출자의 하이브리드(실물+디지털) 패션쇼가 펼쳐졌다.

이용필 산업부 첨단산업정책관은 이날 행사에서 패션·봉제 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 13명에게 대통령 표창과 국무총리 표창 등 정부포상을 수여했다. 대통령 표창은 이준서 삼성물산패션부문 부사장과 지춘희 미스지콜렉션 대표이사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준서 부사장은 어려운 경영 환경 속에서도 우수한 리더십을 발휘해 창립 이래 최대 실적을 달성하는 등 국내 대표 패션 브랜드 육성과 글로벌 시장 진출 강화로 K-패션 브랜드의 세계화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지춘희 대표는 1세대 K-패션 디자이너로 1979년 창립 이래 매년 정기 컬렉션을 이어 오면서 K-패션 디자인의 질적 향상 기여와 100% 국내 인하우스 제조 시설을 유지하는 등 패션 산업 활성화를 도왔다는 공로를 인정받았다.

조대영 알비이엔씨 대표와 김병훈 에이피알 대표, 이경순 에프아이티아이시험연구원 책임은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또 한송이 지엔코 상무. 신승현 커먼오리진스 대표, 최승혁 캄프로그 대표, 김남희 돌실나이 대표, 구준회 알타바그룹 대표가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한국패션산업협회장 표창에는 이주철 더블유컨셉코리아 대표와 걸그룹 뉴진스가 이슈트렌드상을 받았다. 한국백화점협회장 표창에는 김호선 감성코퍼레이션 대표와 김현지 스튜어트 대표, 진성용·진현선 부래당 대표, 김수민·이휘재 앰비언트 공동대표가 각각 수상했다.

이들은 최근 세계 무대에서 K-패션의 위상을 높여 신명품으로 성장시키는 등 한국 토종 K-패션 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 시도 및 해외 수출 시장 개척을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어진 봉제산업인 유공자 부문에서는 삼진어패럴 윤병민 대표와 비에파 윤순민 대표, 늘봄 이혜숙 대표 3명이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이외에도 인치아트 강시언 대표, 피와이에스인터내셔날 김기정 대표, 금천패션협회 박광규 이사 3명이 한국패션산업협회장 표창을 받았다.

K-패션오디션 TOP10 디자이너에 대한 시상도 이루어졌다. 총 91:1의 경쟁률을 뚫은 올해 대상(대통령상)의 주인공은 윤석운 ‘석운윤’ 대표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금상(국무총리상)은 ‘던’의 김동현 디자이너, 은상(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은 ‘이외들’의 성범경 디자이너와 디지털패션 부분에 팀으로 참여한 ‘더굿올드데이즈’의 오지윤·안정아·이동엽 3D 디자이너가 각각 수상했다.

‘마스콜란자’의 정지원·윤수아 대표와 ‘듀페이스’의 김도윤 디자이너, ‘옴’의 장다영 디자이너, ‘더블라스튜디오’의 전주현·홍진표·이은정 3D 디자이너, ‘파티-001’의 최헌준·이민성과 ‘더임퍼팩셔니스트’의 이다은 3D 디자이너가 동상(한국패션산업협회장상·한국섬유산업연합회장상)을 수상했다.

또 지난 9월 진행된 온라인 대중 투표에서 1위 브랜드에게 주어지는 인기상(한국패션산업협회장상)은 ‘단하’의 김남경 대표와 ‘머신’의 장진우·장도현 디자이너가 받았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는 이번 본선 진출자 모두에게 내년도 브랜드 지원 사업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는 특전과 함께 총 1억원 상당의 비즈니스 바우처를 지원한다. 산업부는 이날 “기업의 수출과 투자를 가로막는 규제와 애로 해결을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며 패션·봉제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위한 지원도 강화하겠다”라고 밝혔다. [패션비즈=이유민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