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물량 2~5배 UP! 간절기 핫템 '플리스' 집중 공략!

Tuesday, Sept. 10, 2019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5920
스포츠와 아웃도어 브랜드들이 애매한 간절기 '패션'과 '보온성' 모두를 만족시키는 '플리스(fleece)' 상품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주요 브랜드들은 전년대비 2~5배까지 물량을 늘려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에 들어갔다. 올해는 색상과 패턴, 소재, 길이, 실루엣 등 한층 다양해진 디자인과 기능의 상품들이 경쟁을 펼친다.



푸마코리아(대표 라스무스 홀름)의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푸마(PUMA)는 전년대비 플리스 물량을 5배 가량 확대했다. 브랜드 앰버서더인 현아와 함께 힐링 콘셉트의 캠페인 영상과 화보를 공개하며 ‘셰르파(SHERPA)‘ 라인을 선보였다. 이 상품군은 아웃도어형 스타일에 현대적인 디자인과 감각적인 디테일을 더한 상품이다. 보송한 촉감과 높은 보온성을 자랑하는 플리스 소재로, 특성상 쉽게 구김이 생기지 않아 보관 및 관리에 용이하다.

영원아웃도어(회장 성기학)의 노스페이스는 올해 F/W 플리스 스타일을 전년보다 2배 가량 늘렸다. 친환경 트렌드에 발맞춰 플라스틱 페트병을 재활용해 만든 '에코 플리스 컬렉션'을 핵심 아이템으로 내세웠다. 컬렉션 메인 상품은 '씽크 그린 플리스 재킷'으로 플라스틱 페트병을 친환경적으로 가공해 재킷에 100% 적용한 것이다. 재킷류 외 롱코트와 베스트, 아노락 등 다양한 스타일로 선보일 예정이다.



F&F(대표 김창수)의 디스커버리익스페디션은 올 겨울 플리스 스타일수를 3배 이상 늘렸다. F/W 시즌 준비를 예년보다 일찍 시작하고, 간절기 아이템을 강화해 상반기 성과를 하반기까지 이어갈 계획이다. ‘부클 후드 테크 후리스’와 ‘부클 하이넥 테크 후리스’ 2종 모두 포근한 느낌의 고급스러운 양털 플리스 소재를 사용해 풍성함이 돋보이며, 한국인의 체형에 최적화된 세미 루즈핏으로 편안한 착용감과 활동성을 자랑한다. 또 톤온톤 우븐 배색으로 사이드 포켓을 디자인해 가을 겨울철 야외활동 시 필요한 수납성과 실용성을 높였다.

밀레(대표 한철호)는 이번 시즌 전년대비 110% 증가한, 총 19종의 플리스 소재 아이템을 출시할 예정이다. 다양한 TPO에 맞는 플리스 상품군을 선보이겠다는 것. 마운틴 스타일의 ’에티 재킷’은 양털처럼 보드러운 플리스 디자인 옆선에 파워 스트레치 소재를 일부 적용해 활동성을 강화했으며 방풍·투습 기능이 우수하다. 스트리트 스타일의 ‘데인 재킷’은 밀도 높은 조직감과 트렌디한 색상을 적용해 데님 팬츠는 물론 슬랙스, 트레이닝 웨어 등 어떤 스타일링에도 어울려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블랙야크(회장 강태선)는 아웃도어 오리지널리티를 담아 가볍고 따뜻하게 입을 수 있는 ‘야크 플리스(YAK Fleece)’ 시리즈를 출시했다. 아웃도어 활동 시 체온 유지를 위해 미드레이어로 개발된 ‘플리스’에 블랙야크만의 기술력을 담은 것이 특징이다. ‘하이 로프트(High loft)’, ‘써말 프로(Thermal Pro)’, ‘셰르파(Sherpa)’ 등 다양한 종류의 플리스와 우븐, 스트레치, 에어메시 소재 등을 추가해 보온성은 물론 흡습성, 내구성을 높였다. 또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해 실용적인 패션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에게 스트릿 패션으로도 인기인만큼 기본형부터 무릎까지 오는 긴 기장, 프린트 포인트까지 디자인의 다변화를 꾀했다.

케이투코리아(회장 정영훈)의 K2는 보송한 촉감의 플리스 소재에 구스다운 충전재를 적용해 보온성을 높인 ‘비숑(BICHON) 플리스 재킷을 내놨다. 곱슬거리는 털이 특징인 프랑스 견종 '비숑 프리제'에서 영감을 얻은 이 상품은 겉감에 가볍고 포근한 양털 모양의 플리스 소재를, 안감에 구스 충전재를 적용한 하이브리드 플리스 재킷이다. 플리스에 다운 충전재를 결합시켜 바람에 취약한 플리스의 단점을 보완해 한겨울까지 아우터로 입을 수 있다.

아이더의 ‘스리드(SRID)’ 플리스 재킷은 가벼우면서도 뛰어난 활동성을 제공하는 고어 인피니움 안감을 적용해 움직임이 자유롭고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군더더기 없는 심플한 디자인에 빅로고 플레이를 포인트로 멋을 더해 데일리 웨어로 무난하게 활용하기 좋다. 배 옆면부터 뒷면으로 이어지는 라인과 넥라인 부분에 패딩 스타일을 적용해 기존에 볼 수 없던 새로운 차원의 실루엣을 선사한다.



네파(대표 이선효)가 겉면에는 보아 플리스를 적용하고 등 쪽 뒷면은 소프트한 플리스 소재를 본딩해 보온성을 강화한 ‘데이브 보아 플리스’를 출시했다. 가볍게 입을 수 있는 허리까지 오는 짧은 버전과 허벅지까지 내려오는 롱 버전까지 두 가지 버전으로 눈길을 끈다. 재킷 외에도 레이어드 아이템으로 제격인 베스트(조끼)와 키즈 상품으로도 플리스 라인을 선보여 올 가을 가족 나들이에 나가는 가족들이 매칭 아이템으로도 활용하기 좋다.

컬럼비아스포츠웨어코리아(대표 심한보)의 글로벌 아웃도어 스포츠 브랜드 컬럼비아는 ‘남주혁 플리스’로 불리는 ‘마운틴사이드 헤비 플리스 재킷’을 선보였다. 캐주얼한 디자인과 가벼운 무게로 가을철 자유롭게 착용하기 좋은 재킷이다. 가슴에 포켓이 있어 수납이 용이하며, 포켓의 플랩과 소매 끝에 컬러 포인트를 더해 스타일리시하게 입기 좋다. 이와 함께 긴 기장이 특징인 ‘이글 리저브™ 롱 플리스 리버시블 재킷’는 편안한 겨울 아우터로도 활용도가 높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