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편집숍 '에이티브' 투자유치로 온오프 동력 확보

Friday, Feb. 8, 2019 | 이원형 기자, whlee@fashionbiz.co.kr

  • VIEW
  • 2437
온라인 패션 셀렉트샵 에이티브(대표 유호익)가 VC 어센도벤처스와 심본투자파트너스로부터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 대부분 VC투자는 일시적인 사례가 많지만 ‘에이티브’의 투자는 장기적으로 진행, 파트너십을 함께 구축했다는 것에 의의를 뒀다.

‘에이티브’는 이러한 투자를 기반으로 패션 큐레이션 플랫폼으로 한 발짝 더 도약하려 한다. 이들은 온라인 외 오프라인에도 진출했다. 현대백화점과 오프라인 계약을 맺고 다양한 브랜드를 편집형태로 선보이는 것. ‘더베이스먼트X에이티브’ 매장은 서울 천호점을 시작으로 테스트를 거쳐 향후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1020대 고객에게는 그들만의 놀이문화를 선사하고, 중장년층에게는 이지한 무드의 캐주얼 패션을 제안하고자 하는 것. 다행히 고객의 반응이 점점 올라오고 있는 상황이다.

유호익 대표는 “에이티브는 브랜드의 상생, 발전을 목표로 스트리트 캐주얼, 디자이너, 명품까지 다양한 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오프라인 매장 구축에 이어 동남아시아, 일본 등에 전용 공간을 만들어 브랜드와 함께 성장하는 파트너십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에이티브’는 입점 브랜드를 위해 빅데이터 기반의 세일즈 운영, 다양한 콘텐츠를 통한 마케팅 전략 확충을 위해 이들만의 큐레이션 기술 개발과 인력 충원을 진행하고 있다. 고객의 신체와 성향, 날씨 등을 고려한 패션 트렌드 제안과 시뮬레이션으로 고객 만족도를 높이고자 한다. ‘에이티브’는 올해 전년대비 400%의 매출 신장 목표를 가지고 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