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야크, ISPO 어워드 3관왕...혁신 기술력 입증

Today's News

< 브랜드 >

블랙야크, ISPO 어워드 3관왕...혁신 기술력 입증

Friday, Dec. 1, 2023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1264
비와이엔블랙야크그룹(회장 강태선)의 고기능성 프리미엄 아웃도어 브랜드 '블랙야크'가 글로벌 스포츠용품박람회 ‘ISPO 뮌헨 2023(ISPO MUNICH 2023, 이하 ISPO)'에서 ISPO 어워드 3관왕을 차지하며 세계 시장에 혁신적인 기술력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강태선 비와이엔블랙야크그룹 회장은 이번 수상에 대해 "알피니스트의 안전한 활동을 위해 필드테스트를 거치며 고기능성 프리미엄 제품 개발에 앞장서는 블랙야크의 뚝심 있는 노력이 팬데믹 이후 3년 만에 다시 찾은 ISPO에서 인정받게 돼 더욱 의미가 있다”며 “블랙야크가 선보이는 혁신적인 기술력이 글로벌 아웃도어 업계와 알피니스트들에게 영감을 주고, 알피니스트의 안전한 활동과 피드백을 바탕으로 또 다른 고기능성 제품을 개발하는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어나 갈 것”이라고 말했다.

블랙야크는 지난 11월 28일부터 30일까지 사흘간 ISPO에서 ‘툴라기 고어텍스 3L 프로 쉘 빕 팬츠’ ‘자바리 고어텍스 3L 액티브 쉘 재킷’ ‘바코시 G2 후드 하이브리드 재킷’ 3개 상품을 ‘베스트 인 클래스’에 올리며 3년 만에 ISPO 어워드 수상자로 다시 기록됐다.

2013년 ‘B1XG1재킷’으로 ISPO 어워드 첫 성과를 이룬 블랙야크는 누적 집계 기준 총 29관왕의 수상 기록을 보유하게 됐다. 특히 2015년부터 2020년까지 매년 수상을 이어간 블랙야크는 3년 만에 참가한 이번 ISPO에서 혁신적인 기술력으로 제품의 우수성을 다시 한번 인정받으며 고기능성 프리미엄 브랜드로 명성을 이어 갔다.

이 중 ‘툴라기 고어텍스 3L 프로 쉘 빕 팬츠’는 고어텍스 프로 3레이어 소재를 적용해 바지 위 레어어드 하면 방수와 방풍 기능을 더할 수 있는 하드쉘 팬츠다. 부분적으로는 코듀라를 적용해 내구성과 활동성을 모두 끌어올렸으며, 바지 옆선에는 벤틸레이션 지퍼를 빠르게 열고 닫을 수 있어 열기와 땀을 식히는 등 체온 유지를 돕는다. 조난 시 GPS 추적이 가능한 ‘레코(RECCO) 시스템’을 적용해 외부 환경과 위험으로부터 사용자의 안전을 최우선한 제품으로 현지에서 이목을 끌며, ‘스노우스포츠’ 부문에서 수상을 거머쥐었다.

‘마운티니어링 & 하이킹’ 부문 수상 제품인 ‘자바리 고어텍스 3L 액티브 쉘 재킷’은 무게가 171g으로, 압축하면 테니스공 크기로 작아져 고어텍스 액티브 소재를 사용한 쉘 재킷 중 가장 가볍고 작은 사이즈의 패커블 상품이다. 역시 레코(RECCO) 시스템을 적용했으며, 배낭과 절개선의 마찰을 줄인 입체 패턴을 반영한 아노락 형태다. 아웃도어 장비의 주요 트렌드인 경량성에 탁월한 기능성을 결합한 창의적인 디자인 철학을 구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멀티스포츠’ 부문에서 미래지향적 디자인으로 호평을 받은 ‘바코시 G2 후드 하이브리드 재킷'은 닉왁스(NIKWAX) 가공처리를 한 발수 다운 충전재를 비롯해 지로프트(G-LOFT) 인슐레이션, 야크 메리노 스킨 소재 등을 신체 부위별로 다르게 적용해 사용자를 위한 세심한 배려가 엿보이는 제품이다.

이번 ISPO 어워드 수상을 통해 블랙야크는 프리미엄 브랜드로의 포지셔닝을 더욱 공고히 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29관왕 수상을 이끈 독일 R&D센터 ‘DNS(Development Never Stops)’의 혁신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전 세계 25개국과 국내 시장에서 고기능성 DNS 라인을 꾸준히 선보일 예정이다. [패션비즈=곽선미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