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미, 국내 첫 면세점 롯데백화점 명동본점 10층 오픈

Today's News

< 브랜드 >

아미, 국내 첫 면세점 롯데백화점 명동본점 10층 오픈

Monday, Sept. 4, 2023 | 이정민 기자, mini@fashionbiz.co.kr

  • VIEW
  • 709


삼성물산패션(부문장 이준서)의 프랑스 디자이너 브랜드 아미(AMI)가 롯데백화점 명동본점에 국내 첫 면세점 매장을 열었다.

아미는 올해 8월말 누적 매출기준으로, 대표 매장인 가로수길 플래그십 스토어의 외국인 고객 매출 비중이 50%에 달할 정도로 외국인 관광객에게 인기 있는 브랜드다. 또한 다양한 판매 채널을 전개로 중국, 동남아, 일본 등 글로벌 고객과 국내 소비자와의 소통을 확대하고자 첫 면세점 매장을 열게 됐다.

아미의 이번 매장은 롯데면세점 명동본점 10층에 위치하고, 33.3㎡(약 10.1평)규모다. 기하학적 패턴이 돋보이는 나무 바닥과 베이지 톤을 인테리어에하고 ‘아 적용미’스러운 느낌을 담았다.

남호성 해외상품4팀장은“아미가 외국인 고객과 국내 소비자들의 사랑에 힘입어 국내 첫 면세 매장을 롯데면세점 명동본점에 열었다”라며, “앞으로도 백화점, 가두점, 온라인, 면세점 등 여러 형태의 판매 채널을 확보해 다양한 고객들과 소통할 수 있는 접점을 넓혀가겠다”라고 말했다.

아미는 롯데면세점 명동본점 매장에서 시그니처 하트 로고가 적용된 기본 티셔츠,스웨트셔츠, 후디, 가디건 등 의류와 가방,볼캡, 비니, 머플러 등 액세서리를 판매한다. 또 아미 하트 상품뿐 아니라, '23년 가을겨울 시즌 컬렉션 의류도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아미의 이번 시즌 컬렉션은 뉴트럴과 파스텔 톤을 바탕으로 한층 모던하고 정교해진 룩으로 구성됐다.

더불어 아미는 롯데면세점 명동본점 매장 오픈을 기념한 프로모션도 준비했다. 400달러이상 구매 고객에게 아미 하트 스티커,800달러 이상 구매 고객에게 아미 모자,1600달러 이상 구매 고객에게 아미 지갑을 선착순 증정한다(소진 시 종료).

한편 아미는 지난 1일,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세계백화점 본점 6층에 29.8㎡(약 9.1평)규모의 팝업 스토어를 열었다. 파리 부티크의 건축적 요소로 완성된 공간에서 '23년 가을겨울 시즌 컬렉션 의류와 시그니처 하트 로고가 적용된 오버사이즈 저지류 등을 선보인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