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키코리아, 서울 금천구에 `모두의운동장` 조성

Today's News

< 브랜드 >

나이키코리아, 서울 금천구에 '모두의운동장' 조성

Friday, June 2, 2023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2273


나이키코리아(대표 킴벌리린창멘데스)의 '나이키'가 서울시평생교육진흥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모든 이가 스포츠의 즐거움을 동등하게 누릴 수 있는 열린 스포츠 공간 ‘모두의 운동장’을 조성했다. 서울 금천구에 위치한 서울시평생교육진흥원 모두의학교 내에 약 1613㎡ 규모로 마련한 이 공간은 공동체 의식을 바탕으로 성별, 연령, 신체 능력 등에 구애 받지 않고 모든 이들이 동등하게 스포츠와 놀이를 즐길 수 있는 곳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운동장의 일부 소재에는 나이키의 '무브 투 제로(Move to Zero)' 캠페인 일환인 ‘나이키 리사이클링 & 기부’ 프로그램을 통해 소비자가 기부한 나이키의 신발과 의류를 실제로 반영했다. 수거한 상품들은 나이키 그라인드를 통해 운동장의 하부 칩과 물품 보관함으로 재탄생해 스포츠의 미래를 보호하기 위한 나이키의 지속 가능한 행동을 보여준다.

모두의 운동장은 오래된 상품을 리사이클링 해 모든 이들이 이용할 수 있는 운동장으로 사회에 환원하는 선순환 구조를 구현했다는 점에서 나이키의 지속 가능 실천과 사회적 책임 이행이라는 데에도 의미가 있다. 더욱 포용적인 환경과 지역사회의 지속적인 연대를 구축하고자 하는 나이키의 의지도 담고 있다고.

비비드한 컬러와 독특한 구조로 이뤄진 모두의 운동장 디자인은 새로운 사회적 가능성을 발견하는 아이엠제이디자인의 조주연 대표와 협업으로 진행했다. 달리기 트랙을 중심으로 농구 코트, 풋살장 그리고 놀이를 즐길 수 있는 플레이 존으로 구성했으며 운동을 통해 공동체가 서로 연결되며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는 운동장 생태계를 조성했다.

어린 시절 바닥에 그림을 그리고 뛰어 놀던 기억에서 영감을 얻어 제작한 이번 모두의 운동장 디자인은 스포츠와 놀이를 통해 새로운 가능성을 발견하고 긍정의 힘을 향해 나아가려는 나이키의 여정에 힘을 더한다. 나이키는 ‘모두의 운동장’의 시작과 더불어 아동 스포츠 지원 프로그램 ‘액티브 모두(Active Modoo)’를 이어간다. ‘모두(Modoo)’는 ‘모든 사람’을 뜻한다.

나이키의 글로벌 약속이기도 한 '메이드 투 플레이(Made to Play)'는 모든 아이들이 놀이와 스포츠를 통해 마음껏 뛰어 놀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다양한 커뮤니티는 물론 아이를 가르치는 코치진과의 파트너십을 이어가고 있다. 이를 통해 아이들이 접하는 스포츠에 대한 장벽을 허물고, 스포츠의 즐거움을 경험하며 자신감을 향상시킴으로써 건강한 평생 습관을 형성할 수 있도록 돕는다.

나이키는 ‘모두의 운동장’을 통해 우리가 살고 있는 지역사회와 더욱 가까이 연결되고, 모두에게 주어지는 기회와 가능성을 향해 그리고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행동할 예정이다. [패션비즈=곽선미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