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핸드백 오르바이스텔라, 무신사 입점 등 온라인 강화

Tuesday, Aug. 4, 2020 | 정효신 기자, hyo@fashionbiz.co.kr

  • VIEW
  • 1312
KBI그룹(대표 박효상)에서 비건 핸드백 오르바이스텔라가 무신사 스토어에 입점을 시작으로 다양한 온라인 쇼핑몰로 진출하면서 판매 채널 강화한다. 또 최근 트랜드를 반영해 고객의 니즈를 만족시킬 수 있는 F/W 상품을 준비해 공격적인 마케팅을 계획한다.

이 브랜드는 무신사 입점을 기념해 구매고객을 대상으로 선착순 파우치 증정과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오르바이스텔라 파우치는 국내에서 생산한 캔버스 패브릭을 주요 소재로 사용한 표면에 브랜드 로고와 동물친화적 브랜드라는 점을 강조한 ‘ANIMAL FRIENDLY’를 프린트해 포인트를 주고 팔목에 걸 수 있도록 핑크색 스트랩을 달아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립스틱, 파우더, 아이섀도, 핸드크림, 이어폰 등을 넣어 보관할 수 있어 가방 속 정리를 위한 이너백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제작했다.

이번 무신사 스토어에서 행사 중인 오르바이스텔라 핸드백은 ▲4가지 방법으로 연출이 가능한 르페니(LE FANNY) 숄더백 ▲원형 손잡이 장식이 특징인 몽뜨(MONTE) 숄더백 ▲가방 모양이 작은 태양과 닮은 쏠리에(SOLEIL) 숄더백 ▲앞면을 부드럽고 고급스러운 재질의 트위드로 강조하고 뒷면을 비건 가죽을 사용하면서 안감은 스웨이드로 마무리한 트위드 미니(TWEED MINI) 크로스백 ▲기존의 트위드 미니(TWEED MINI) 크로스백의 시그니처를 모티브로 앞뒷면을 비건 가죽으로 마무리한 티엔느 미니(TIENNE MINI) 토트백 ▲기존 미니백보다 한 사이즈 더 큰 티엔느 미듐(TIENNE MEDIUM) 토트백’등 6개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한편 오르바이스텔라는 ‘행복을 가져다 주는’ 뜻의 불어 ‘HEUREUX(오르)’를 브랜드 로고로 사용해 사람뿐만 아니라 동물들에게 행복이 닿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윤리적 소비와 가치소비 중심적인 패션 브랜드로 자리매김하며 동물친화적 브랜드를 표방하고 있다. [패션비즈=정효신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