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t & New Item

롯데백화점·롯데온, 면세점 명품 200억 물량 푼다

Monday, June 22, 2020 | ,

  • VIEW
  • 9608
롯데백화점(대표 황범석)과 롯데그룹 통합 온라인몰인 롯데온이 200억 규모의 면세점 재고상품을 판매한다. 코로나19로 해외여행이 어려워짐에 따라 관세청에서 한시적으로 국내에 유통할 수 있도록 허용하면서 이뤄진 것이다.

롯데백화점과 롯데아울렛는 오는 26일, 롯데ON에서는 23일부터 판매하기로 했다. 롯데백화점은 대한민국 동행 세일에 맞춰 백화점과 아울렛에 각각 공개한다. 백화점은 면세점에서 해외패션 상품을 직매입, 26일(금)부터 30일(화)까지 5일간 백화점 노원점, 영등포점, 대전점, 프리미엄 아울렛 파주점, 기흥점, 김해점, 아울렛 광주수완점, 대구 이시아폴리스점 등 8개점에서 진행한다.

이번 특별전의 가장 큰 장점은 오프라인 매장에서 소비자가 직접 제품을 확인하고 바로 수령이 가능하다는 점이다. 롯데백화점에서 진행하는 이번 특별전은 정부의 한시적 면세 상품 판매 허용 정책에 따라 판매가 가능해진 면세점 상품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상품의 교환 및 반품은 행사 기간 중에만 가능하다.

이에 앞서 롯데이커머스가 운영하는 롯데온은 23일(화) 오전 10시부터 롯데면세점과 함께 ‘마음방역명품세일’이라는 테마로 기획전을 진행한다. 롯데온은 1차로 50여개 브랜드를 시중가 대비 최대 60%가량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롯데온은 이번 판매 추이를 살펴본 후 추가로 명품 대전을 진행할 계획이다. [패션비즈=안성희 기자]

<백화점 권역별 진행 점포>
서울(2점) : 롯데백화점 노원점, 영등포점
수도권(2점) : 프리미엄 아울렛 파주점, 기흥점
부산(1점) : 프리미엄 아울렛 김해점
대전(1점) : 롯데백화점 대전점
대구(1점) : 아울렛 이시아폴리스점
광주(1점) : 아울렛 광주 수완점
※ PRE-OPEN : 노원ㆍ기흥ㆍ파주점은 6. 25(목)부터 진행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