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Report

< Ready To Wear >

이랜드 신규 사업 발동 걸다

Monday, May 2, 2005 | 김숙경 기자, mizkim@fashionbiz.co.kr

  • VIEW
  • 10218


이랜드(대표 박성수 www.eland.co.kr)가 패션유통 신규 사업에 발동을 걸었다. 올 초 박성수 회장은 “초심으로 돌아가 고객에게 가치를 제공하라”는 강도 높은 지시를 내렸다. 경영이념을 소홀히 했다는 반성과 함께 모든 사고 를 고객가치에 우선한 비즈니스 모델을 짜도록 각 BU단위로 요구했다.

이에 따른 각 조닝 별 시장조사와 고객가치 제공이 가능한 분야별 공략이 이뤄졌다. 그 결과물로 패 션슈즈 & 액세서리 브랜드인 「비아니(VIANNI)」와 라이프스타일 리빙숍인 < 에코마트(Eco Mart)>가 3BU와 4BU에서 전격적으로 추진됐고 마침내 모습을 드러냈다.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