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mium Report

< Outdoor >

물량 15~ 40%↓ 스폿↑
아웃도어, 다운 기획 ‘확’ 바뀐다

Saturday, June 13, 2020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10791
아웃도어 브랜드 1년 매출의 50% 이상을 차지하는 하반기 대목 아이템 ‘다운(down)’. 2018년부터 겨울 날씨 예측 실패로 롱패딩은 물론 쇼트패딩까지 판매 부진이 이어진데 이어, 올해 코로나19 사태까지 터지면서 하반기 다운 상품 물량 조절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미 2018년부터 쌓인 재고가 많은 데다, 아웃도어 브랜드들의 매출도 지속적으로 하락하고 있어 리스크 관리가 필요한 시점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올해 물량은 초도물량 기준으로 전년 대비 적게는 15%에서 많게는 40%까지 줄었다. 롱패딩 실패에도 불구하고 쇼트패딩에 집중하며 전체 물량을 유지하거나 소폭 늘리는 방향을 유지하던 것과 노선을 달리한다. 지난해 리오더 없이도 전체 판매율이 평균 50%대로 떨어져 재고가 역대급으로 많이 남았기 때문이다. 올해는 신규 생산 물량은 줄이고 선판매와 역시즌 판매를 병행하며 재고를 소진하는 데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