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패션위크, 2월1일 개막… DDP & 성수서 진행

Today's News

< 브랜드 >

서울패션위크, 2월1일 개막… DDP & 성수서 진행

Wednesday, Jan. 17, 2024 | 이유민 기자, youmin@fashionbiz.co.kr

  • VIEW
  • 1283


서울시(시장 오세훈)가 ‘2024 F/W 서울패션위크’를 2월1일부터 5일까지 5일간 개최한다. 이번 2024 F/W 서울패션위크는 21개 브랜드 패션쇼(DDP 15개, 성수 에스팩토리 6개), 68개 브랜드, 300여 명의 국내외 바이어(해외 14개국 100명)가 참여하는 트레이드쇼로 구성했다.

이번 패션쇼에는 글로벌 성장 가능성이 높은 젊은 브랜드의 참여 비중을 높이고 패션의 성지, ‘성수’로 무대를 확장한다. 트레이드쇼는 패션쇼 참여 브랜드를 포함해 총 68개의 의류 브랜드와 잡화, 주얼리 브랜드가 참여하고 국내외 주요 백화점, 편집숍, 온라인 쇼핑몰, 쇼룸 및 패션 전문 투자사 등이 한곳으로 집결한다. 이번 패션쇼는 작년과 비교하면 6주 빠르게 선보이는 무대이다. K-패션에 대한 세계적인 주목이 높아지고 있고, 매년 서울패션위크를 찾는 바이어가 증가함에 따라 해외 4대 패션위크보다 한발 앞서 패션위크를 진행해 전 세계 패션 매체와 큰손 바이어의 관심과 집중도를 높이겠다는 계획이다.

‘서울패션위크에 대한 집중도를 높이기 위해 이번 포스터는 홍보대사 ‘뉴진스(NewJeans)’의 멤버가 모두 2024 F/W 서울패션위크 참여 브랜드인 '한나신' '줄라이칼럼' '얼킨'의 컬렉션 의상을 착용한 화보 방식으로 제작했다. 글로벌 팬덤을 보유한 뉴진스의 스타일에 집중되는 관심을, K-패션에 대한 주목으로 연계할 계획이다.

뉴진스는 2023년 2월에 서울패션위크 홍보대사로 선정, 올해에도 홍보대사의 역할을 이어간다. 뉴진스는 시즌별 화보 포스터와 영상에 출연해 전 세계 패션 피플에게 서울패션위크와 K-패션 브랜드를 알린다. 서울시는 단체 포스터 2종을 시작으로 다양한 화보 포스터와 영상 콘텐츠를 행사 개막 전까지 서울패션위크 유튜브와 인스타그램에서 순차적으로 공개하며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21개 브랜드 패션쇼를 직관할 수 있는 시민참여 이벤트를 진행한다. 1월16일부터 24일까지 9일간 서울패션위크 공식 SNS(인스타그램)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추첨을 통해 200석의 주인공을 선정한다. 당첨자에게는 1월26일~1월29일에 등록한 휴대전화로 큐알(QR) 입장권을 발송할 예정이다. 1월12일부터 29일까지 18일간 서울패션위크 홈페이지를 통해 트레이드쇼 국내외 바이어 신청 접수를 받는다. 트레이드 쇼에서는 수주상담뿐만 아니라 차기 시즌에 대한 인사이트를 얻고, 패션 브랜드와의 협업, 바이어 간의 교류가 이루어질 수 있다.

권소현 서울시 뷰티패션산업과장은 “서울패션위크를 통해 올 한해 우리 패션산업의 트렌드를 확인하고, 세계 패션시장에서 우리 K-패션의 경쟁력과 전력을 확인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서울패션위크를 전 세계 트렌드를 주도하는 패션 피플과 바이어가 찾고 싶어 하는 글로벌 패션 비즈니스 플랫폼으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패션비즈=이유민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