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재단, 간담회서 은둔형 외톨이 해결책 모색

Today's News

< 브랜드 >

이랜드재단, 간담회서 은둔형 외톨이 해결책 모색

Friday, Nov. 24, 2023 | 이지은 기자, jieun212@fashionbiz.co.kr

  • VIEW
  • 937


이랜드재단(이사장 장광규)은 은둔형 외톨이 청소년 및 청년을 돕는 지원기관과 함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켄싱턴호텔에서 간담회를 개최했다. 현장에서는 각계에서 모인 복지 사업 전문가들을 주축으로 은둔형 청소년 실태 및 현행 지원 체계, 기관별 솔루션 공유, 협력 방안을 모색하며 의견을 나눴다.

협약식에는 정영일 이랜드재단 대표, 이재욱 이랜드재단 본부장, 김재열 한국은둔형외톨지원연대 대표, 박덕명 사람을세우는사람들 사무국장, 오상빈 광주동구상담복지센터 센터장 외 관계자 10명이 참석했다.

이재욱 이랜드재단 본부장은 "최근 국내 은둔형 청소년이 급증하고 있지만, 근본적인 해결책은 부족한 상황이다"라며 "현장전문가와 함께 논의해 은둔형 청소년을 복지 사각지대로 정하고, 현장기관과 함께 해결방안을 모색하고자 간담회를 개최했다"라고 말했다.

김재열 한국은둔형외톨이지원연대 대표는 "은둔형 청소년은 가정 밖을 나오지 않아 발굴이 어렵다"라며 "이들을 돕는 활동가도 많지 않아 사각지대가 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라고 전했다.

정성일 이랜드재단 대표는 "은둔형 청소년은 정서적으로나 사회적으로 가장 취약한 상황이지만, 기본적인 정보조차 파악되지 않는다는 것을 확인했다"라며 "이랜드재단은 현장 전문가들의 목소리를 반영해 은둔형 외톨이 문제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온라인 사회공헌 플랫폼 '에브리즈'를 통해 함께 해결해 나가겠다"라고 설명했다.

이외에도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복지사업 전문가들은 은둔형 청소년 및 청년 문제를 사회적 문제로 인식하고, 각계에서 협력해 지원사업을 벌이는 것이 핵심이라는 점을 공감하며 연대하기로 했다.

한편 이랜드재단은 가정 밖 청소년, 다문화가정을 돕는 현장 전문기관과 연대해 복지사업을 진행하고자 교회, 기업, 단체 등을 연결해 필요한 자원을 연계하는 온라인 사회공헌 플랫폼 '에브리즈'를 운영 중이다. [패션비즈=이지은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