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르노, 한국에 세계 첫 면세점 매장 오픈

Today's News

< 브랜드 >

에르노, 한국에 세계 첫 면세점 매장 오픈

Tuesday, Nov. 21, 2023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634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윌리엄김)이 수입·판매하는 이탈리아 럭셔리 패딩 ' 에르노'가 이달 17일 신세계면세점 명동점 9층에 매장을 오픈했다. 에르노가 면세점에 입점한 것은 전 세계에서 이번이 처음이다. 에르노는 1948년 주세페 마렌지(GIUSEPPE MARNEZI)가 설립한 브랜드로 고품질의 소재와 혁신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기존 브랜드와 차별화 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캐시미어와 실크를 혼방한 소재로 제품을 제작해 패딩에 대한 고정관념을 깼으며 고급스럽고 우아한 디자인으로 국내외 탄탄한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다. 다른 고가 브랜드들이 로고를 전면에 내세우는 것과 달리 로고를 드러내지 않는 것으로 유명한데 최근에 조용한 럭셔리 트렌드와 맞물리면서 인기가 높아지는 추세다.

에르노는 한국이 럭셔리 패션의 중심으로 떠오르고 있다는 점과 최근 한국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 증가, 한국인의 해외여행 급증에 따라 면세점 매장 오픈을 결정했다. 이번 면세점 입점을 통해 내국인을 비롯한 글로벌 관광객까지 접점을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신세계면세점 명동점 9층에 매장 열어

이번 매장에서는 올 겨울 컬렉션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먼저 광택감 있는 글로시한 소재의 패딩 제품들을 다양하게 선보였다. 우아하고 볼륨감 돋보이는 디자인에 가장 기본적인 블랙 색상을 비롯해 그린, 블루 등 다양한 색상으로 출시됐다. 구스 다운, 나일론 소재를 사용해 가벼움, 보온성을 모두 갖췄다.

캐시미어실크와 같은 최고급 소재를 사용한 패딩 제품들도 출시했다. 일반 패딩에 비해 촉감이 부드럽고 색상이 고급스러워 비즈니스 룩으로 활용하기 좋으며, 에르노만의 기술력으로 생활방수도 가능해 실용적이다. 이 외에도 브랜드 대표 기능성 라인인 라미나르(Laminar) 컬렉션 등을 판매한다.

에르노 담당자는 “아우터는 비싸더라도 질 좋은 제품을 사서 오래 입자는 인식이 있어 럭셔리 패딩에 대한 수요는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면서 “연말을 앞두고 외국인 관광객들을 비롯해 해외로 떠나는 여행객이 급증하고 있는 만큼 신세계면세점 명동점에서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패션비즈=안성희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