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쓸패잡] 조병하 l 전 신세계사이먼 대표 <br> 인간은 다채롭게 악하지만 끈질기게 선하다

People

< 알쓸패잡_패션과 라이프 >

[알쓸패잡] 조병하 l 전 신세계사이먼 대표
인간은 다채롭게 악하지만 끈질기게 선하다

Tuesday, Sept. 12, 2023 | 외고, mizkim@fashionbiz.co.kr

  • VIEW
  • 1574
거실에서 유튜브를 보고 있던 아내가 갑자기 볼륨을 높이고 슈베르트의 가곡 ‘겨울 나그네’를 듣기 시작했다. 옆에서 TV를 시청하던 내겐 방해가 되긴 했지만 문득 영화 ‘겨울 나그네’(1986년 곽지균 감독)가 생각났다. 민우(강석우)와 다혜(이미숙)의 이뤄질 수 없는 첫사랑에 대한 이야기였다. ‘성문 앞 우물가에 서 있는 보리수’로 시작되는 슈베르트의 가곡 겨울 나그네 중의 ‘보리수(Der LindenBaum)’를 떠올렸다.  

아내는 듣고 있던 슈베르트의 음악을 끄고 그 유튜브의 ‘겨울 나그네’에 달린 감동적인 댓글을 소개해 줬다. 아내는 늘 새로운 것이나 좋은 것을 보면 내게 가르쳐 준다. 나와 아내의 가장 큰 장점은 대화 화제가 빈곤하지 않다는 것이다. 아내가 들려준 유튜브의 댓글을 찾아  맞춤법만 고쳐서 그대로 옮긴다.  

“내가 열여덟 살 때인가 다니던 양말 공장 사장님이 ‘겨울 나그네’ 공연을 가려고 표를 구했는데 다른 일 때문에 못 가게 됐다며 나에게 가서 보라고 표를 줬어요. 그런 데 갈 때는 양복 입고 가는 거라고, 사모님이 옷 매무시 다듬어주고 넥타이 매주고 약간의 용돈도…. 세종문화회관에 도착해 잘 차려입은 상류층 분들을 보니 위축돼 공돌이 티 안 내려고 무표정하게 조용히 감상하는데(프로그램 종이에 한글 가사 쓰여 있어서) 눈물이 흐르면서 세상에 이렇게 아름다운 음악과 노래가 있다는 것을 처음 알았습니다. 저학력 무지렁이 나에게 새로운 세상을 가르쳐 주신 마음이 선하던, 삼양동에서 양말 공장 하시던 사장님 부부가 생각나네요. 군대 가는 바람에 헤어졌는데 그 후론 못 만났지요. 제 나이가 60대 중반이니 돌아가셨겠지만 너무 보고 싶습니다.”

아내는 내게 자기는 앞으로 슈베르트의 가곡 ‘겨울 나그네’를 들을 때면 이 이야기가 생각날 것 같다고 말했다. 나 역시 ‘겨울 나그네’ 가곡을 들을 때면 생각났던 영화 속의 그 장면, 대학교에 입학한 민우가 교정 언덕길을 자전거를 타고 내려가다 다혜와 부딪치면서 처음 만나게 되던 영화의 한 장면과 오버랩돼 삼양동 양말 공장에 다니던 그분의 사연을 떠올릴 것만 같았다.  

세상은 넓고 나쁜 사람도 많지만 또한 그 나쁜 사람 이상으로 몇만 배 더 좋은 사람이 훨씬 많은 것도 사실이다. 요즘 뉴스를 볼 때면 인간은 참 다채롭게 악하다는 생각이 든다. 하지만 유튜브 슈베르트의 가곡 ‘겨울 나그네’에 달린 댓글의 이야기를 읽어보면 또한 인간은 끈질기게 선하기도 한 것 같다. 인생을 살면서 누구한테 단 한 번이라도 삼양동 양말 공장 사장 부부처럼 살아온 적이 있었던가 새삼 스스로를 돌아보게 됐다.  

그리고 내가 팔로잉하고 있는 어느 트위터리안이 오래전에 올린 메인 트윗 글을 찾아서 다시 읽어봤다.  “가난하고 삶이 힘겨울 때 내가 포기하지 않았던 것은 아름다운 세상에 대한 확신 때문이었다. 책을 읽고 음악을 듣고 길을 걸어야만 아름다운 세상이 열린다는 것을. 가난하다고 책을 사지 않으면 더 가난해진다는 것을. 삶이 힘겨워 음악을 사치라고 여기면 다시는 일어서지 못한다는 것을 늘 잊지 않았다.”  


■ 조병하 l 전 신세계사이먼 대표 profile
- 1987년 삼성그룹 공채 입사
- 1996년 신세계인터내셔날 입사
- 2005년 해외사업부 상무
- 2010년 국내 패션본부 본부장
- 2012년 신세계톰보이 대표이사 겸직
- 2016년 신세계사이먼 대표이사
- 2020년 브런치 작가 활동 중



이 기사는 패션비즈 2023년 9월호에 게재된 내용 입니다.
패션비즈는 매월 패션비즈니스 현장의 다양한 리서치 정보를 제공해 드립니다.


이 기사는 패션비즈 2023년 9월호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패션비즈를 정기구독 하시면
매월 다양한 패션비즈니스 현장 정보와, 패션비즈의 지난 과월호를 PDF파일로 다운로드받아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

■ 패션비즈 정기구독 Mobile버전 보기
■ 패션비즈 정기구독 PC버전 보기





■ 패션비즈 기사 제보 Click! !!!
■ 패션 구인구직 전문 정보는 패션스카우트(www.fashionscout.co.kr) , Click! !!!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