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마, 맨시티 방한 기념 잠실서 ‘푸마 시티’ 팝업 전개

Today's News

< 브랜드 >

푸마, 맨시티 방한 기념 잠실서 ‘푸마 시티’ 팝업 전개

Tuesday, July 25, 2023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1769


푸마코리아(대표 이나영)의 글로벌 브랜드 ‘푸마(PUMA)’가 오는 7월 28일부터 30일까지 서울시 송파구 롯데월드몰에서 ‘맨체스터 시티 FC(Manchester City FC, 이하 맨시티)’ 콘셉트의 팝업스토어 ‘푸마 시티(PUMA CITY)’를 운영하고, 국내 맨시티 팬과 소비자들을 위한 다채로운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푸마 시티 팝업스토어는 푸마와 2019년부터 파트너십을 이어오고 있는 맨시티의 2022/2023 시즌 유럽 축구 트레블(3관왕) 달성 및 방한을 기념해 기획했다. 맨시티는 2022/2023시즌 프리미어리그, FA컵, UEFA챔피언스 리그에서 우승하며 구단 최초 트레블 달성이라는 값진 성과를 이뤄내며 세계 최강의 명문 구단 중 하나로 입지를 공고히 했다.

팝업스토어에서는 전 세계에서 트로피 투어를 진행 중인 맨시티의 프리미어 리그 및 FA컵 트로피를 직접 만나볼 수 있다. 맨시티의 정체성을 담은 디자인으로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아 온 역대 푸마 공식 맨시티 유니폼 등 다채로운 볼거리도 준비 중이다.

29일에는 잭 그릴리쉬(Jack Grealish), 에데르송 모라에스(Ederson Moraes), 마누엘 아칸지(Manuel Akanji) 등 맨시티의 대표 선수들과 맨체스터 시티 FC 위민 소속 라이라 알레익산드리(Laia Aleixandri) 그리고 맨체스터 시티 FC U-23팀인 EDS의 유망주인 오스카르 보브(Oscar Bobb)로 구성된 선수단이 팝업스토어에 방문해 팬미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아나운서 배성재의 진행 하에 토크쇼, 팬들의 질문에 답하는 Q&A세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팬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다음 날인 30일에는 맨시티의 전설적 선수인 졸리언 레스콧(Joleon Lescott)과 션 라이트 필립스(Shaun Wright-Phillips)가 팝업스토어를 찾아 팬들과의 시간을 가진다.

푸마는 팝업스토어 운영 기간 중 한국 축구 팬들과 소비자를 위해 축구 크리에이터 모임 CFC와 개발한 폰트가 마킹된 ‘스페셜 폰트 저지’를 한정 수량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맨시티 공식 홈 저지에 한글의 아름다움, 태극 문양에서 얻은 영감과 붓글씨의 질감을 살려 한국의 정체성을 담은 스페셜 폰트를 적용해 특별한 소장 가치를 더했다. 팝업 스토어에서 첫 공개되는 ‘스페셜 폰트 저지’는 오는 30일 열리는 맨체스터 시티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친선경기 현장에서도 만나볼 수 있으며, 맨시티 선수들 역시 직접 착용하고 경기에 임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푸마는 푸마 앰버서더 자격으로 방한하는 스페인 국가대표 출신이자 맨시티 FC 위민 소속 ‘라이아 알레익산드리’ 및 맨시티 코치진과 함께 국내 여자 축구 꿈나무를 위한 ‘유소녀 축구 교실’을 진행한다. 이를 통해 국내 여성 축구 문화 저변 확대 및 미래 여성 축구 인재 양성에 동참할 계획이다.

이나영 푸마코리아 대표는 ”맨체스터 시티와 함께 국내 축구 팬들을 만나고 트레블 달성이라는 역사적 성과를 함께 기념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많은 팬들이 푸마 시티 팝업스토어를 방문해 푸마와 맨체스터 시티의 특별한 파트너십 및 푸마의 축구 헤리티지를 만나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푸마는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로서 ‘FOREVER FASTER’라는 브랜드 정신 아래 75년 동안 스포츠 분야를 이끌었다. 특히 설립 초창기부터 축구 전문 브랜드로 입지를 다져온 만큼 축구에 대한 헤리티지와 진정성을 바탕으로 전설적인 축구 영웅들의 역사적인 순간을 함께했다. 그 일환으로 푸마는 2019년 맨체스터 시티와 10년간 매년 6500만 파운드(약 1070억 원) 규모의 글로벌 파트너십 체결 이래 성공적이고 획기적인 파트너십을 유지하고 있다. [패션비즈=곽선미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