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아百 독점 판권 ‘제임스펄스’ 타임월드에~

Today's News

< 유통 >

갤러리아百 독점 판권 ‘제임스펄스’ 타임월드에~

Thursday, May 26, 2022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1045


갤러리아백화점(대표 김은수)에서 국내 독점 판권을 갖고 운영하는 '제임스펄스'가 갤러리아 대전 타임월드점에 단독 매장을 열었다. 갤러리아백화점 측은 충청권 첫 매장이며, 지난해 10월 오픈한 갤러이아 명푼관에 이은 두번째 매장이라고 전한다.

제임스펄스는 패션, 호텔, F&B, 레저 등 라이프스타일 전반을 아우르는 미국 브랜드로 시대를 초월한 베이직한 의류로 유명하다. 미국 캐나다 일본 등지에서 글로벌 플래그십 스토어를 선보이고 있다. 제임스펄스 타임월드 매장은 목재 소재를 바탕으로 편안한 분위기의 인테리어로 선보인다.

특히 매장 내 다이닝 테이블과 의자, 패브릭 소파 등 캘리포니아 현지 스토어 소품들을 그대로 옮겨와 미국 현지 매장을 재현한 것이 특징이다. 상품 카테고리도 새롭게 전개한다. 타임월드점에는 기존 남성 및 여성 의류 상품에 더해 테이블 웨어 등 리빙 아이템을 추가로 구성했다.

또 제임스펄스를 찾는 남성 고객들이 빠르게 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해 이번 시즌 남성 품목을 지난 시즌대비 30% 늘리며 남성 상품 군을 강화했다. 실제로 제임스펄스 오픈 초기 전체 매출의 약 20% 비중을 차지하던 남성 고객 매출이 최근 40%를 차지하며 크게 증가했다.

갤러리아 관계자는 “명품관 제임스펄스 매장이 월평균 매출 1.5억원 이상을 달성하며 성공적으로 국내에 안착해 두 번째 매장을 선보이게 됐다”라며 “좋은 소재를 바탕으로 기본에 충실한 제임스펄스 상품을 국내에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제임스펄스는 LA 대표 프리미엄 편집숍인 맥스필드의 창립자 ‘토미 펄스’의 아들 ‘제임스 펄스’가 1996년에 설립, 미니멀한 디자인으로 세계적인 인기를 끌었다. 최근엔 지속 가능한 친환경 소재를 접목시킨 제품들을 선보이며 이목을 끌고 있다.

갤러리아는 제임스펄스 국내 독점 판권을 비롯해 미국 라이프스타일 편집숍 '프레드시갈', 프랑스 명품 브랜드 '포레르빠쥬', 이탈리아 남성 명품 브랜드 '스테파노리치' 등 글로벌 브랜드 판권 라인업을 지속적으로 강화할 예정이다. [패션비즈=안성희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