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키즈, 1분기 매출 전년대비 2배 성장

Today's News

< 브랜드 >

NBA키즈, 1분기 매출 전년대비 2배 성장

Wednesday, May 4, 2022 | 정효신 기자, hyo@fashionbiz.co.kr

  • VIEW
  • 2186


한세엠케이(대표 김동녕, 김지원)의 아동복 브랜드 'NBA키즈'가 올 1분기 전년대비 108% 증가한 매출을 기록했다. 이 브랜드는 NBA만의 활동적인 스포티즘을 바탕으로 유니크하고, 스타일리시한 감각의 아동 스트리트룩을 전개하며 트렌디한 MZ세대 부모들에게 높은 선호를 얻고 있다. 지난 2017년 중국을 선두로 해외 시장까지 영역을 확대하는 등 대표 아동복 브랜드로서 입지를 단단히 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전면 등교 정상화 등 코로나 여파가 다소 잦아들면서 시장에서 더욱 높은 반향을 얻고 있다. 1분기 매출액이 껑충 뛰어오른 것은 물론, 올 4월 매출액 또한 전년 대비 146% 이상 성장했다. 시즌별 아이템 판매율도 고무적이다. 봄철 대표 아이템인 MA-1 점퍼는 폭발적인 인기로 전년대비 물량을 3배 확보했음에도 86.5%의 높은 판매율을 달성했다. 또 트렌디한 타이다잉 기법의 반팔 시리즈는 출시와 동시에 빠르게 품절 대란을 일으켰다.

NBA키즈 관계자는 “시장 트렌드에 발맞춰 NBA키즈만의 아이덴티티를 보다 실용적이면서도 감각적으로 재해석한 전략이 맞아 떨어지며 더욱 높은 성과를 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패션업계를 강타했던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또한 엔데믹으로 전환된 만큼 올해는 국내 시장의 성공 노하우를 발판 삼아 해외에서도 소기의 성과를 이룰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한세엠케이는 현재 '버커루' 'NBA' 'NBA키즈' 'PGA TOUR & LPGA' 골프웨어 등의 브랜드를 보유 중이다. 특히 오는 7월 관계사인 국내 대표 유아동복 기업 한세드림과 합병하면 NBA키즈가 유아동복 마켓의 선두주자로 더욱 탄탄하게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감을 모은다. [패션비즈=정효신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