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클로, 사하점·센텀시티점 오픈 캠페인 전개

Today's News

< 브랜드 >

유니클로, 사하점·센텀시티점 오픈 캠페인 전개

Monday, Nov. 1, 2021 | 이광주 기자, nisus@fashionbiz.co.kr

  • VIEW
  • 1574
- 부산의 일상을 표현한 영상과 화보로 일상이 주는 가치와 소중함 선사
- 새로운 매장과 서비스,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으로 부산 시민의 더 나은 일상 응원





사진설명 : 장림포구_해운대요트경기장_조정면허시험장_감천마을 등 부산의 일상을 담은 캠페인 영상


글로벌 패션 브랜드 '유니클로(UNIQLO)'가 부산 지역에서의 신규 매장 오픈과 함께, ‘모두의 일상을 위한 옷’이라는 자사의 라이프웨어 가치를 부산 시민들과 공유하기 위한 ’Life in BUSAN, LifeWear UNIQLO’ 캠페인을 전개한다.

유니클로는 본 캠페인을 통해 부산의 다양한 장소와 분위기가 담긴 일상을 캠페인 영상 및 화보로 담아 지역 TV 채널과 온라인 플랫폼, 부산 내 매장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먼저 11월1일 공개된 캠페인 영상에서는 11월 5일(금) 오픈 예정인 유니클로 사하점이 위치한 부산 사하구 감천문화마을의 아름다운 풍경 등 부산의 일상을 새로운 시각으로 보여준다. 이 외에도, 언덕과 바다, 항구가 극적으로 만나는 암남공원, 헌책방 행렬이 골목 양쪽으로 빼곡하게 이어지는 보수동책방거리 등, 부산의 일상적이고 특별한 아름다움을 영상과 화보를 통해 공개함으로써, 부산 시민들에게 일상이 주는 가치와 소중함을 선사할 예정이다.




사진설명 : 부산의 일상을 보여주는 화보촬영에 참가한 유니클로 부산 지역 지원들


유니클로는 자사의 차별화된 라이프웨어 제품과 함께 최상의 고객서비스 및 더욱 개선된 매장 경험을 부산 지역 고객에게 제공하고, 감사의 뜻을 전하기 위해 기획된 ’Life in BUSAN, LifeWear UNIQLO’ 캠페인에 맞춰 지역 사회와 함께하는 다양한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먼저, 유니클로 사하점 오픈을 기념하여 오픈일인 11월 5일부터 7일까지 부산 지역 유니클로 매장을 방문하는 고객에게 부산 출신 아티스트와 협업하여 제작한 에코백을 선착순으로 증정하며, 유니클로 사하점은 11월 5일부터 7일까지 사하점을 방문하는 고객에게 해당 지역 소상공인으로부터 구매한 커피와 단팥빵을 선착순으로 제공한다.

부산 사하점 오픈 하루 전인 11월 4일에는 지역 사회와의 나눔을 실천하기 위한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부산아동복지협회와 협약을 맺고, 부산 지역 보육원 아동들을 사하점으로 초대하여 무료 쇼핑 이벤트를 진행한다. 유니클로는 이후에도 부산아동복지협회 산하 20 곳의 보육원 아동들을 대상으로 하는 쇼핑 이벤트를 부산 지역 내 모든 유니클로 매장에서 순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사진설명 : 부산 유니클로 사하점 오픈


11월 12일(금) 예정된 유니클로 롯데백화점 센텀시티점의 리뉴얼 오픈을 기념하여, 오픈일부터 11월 14일까지 3일 간, 사하점 오픈과 마찬가지로 부산 지역 내 모든 유니클로 매장에서 부산 출신 아티스트와 협업하여 제작한 머그컵을 고객에게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유니클로는 부산에서의 신규 매장 오픈을 기념하여 부산 지역 내 모든 유니클로 매장에서 일부 제품을 할인된 가격에 제공하는 특별 프로모션을 11월 5일부터 18일까지 진행하며, 세일 제품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추후 유니클로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니클로 관계자는 “유니클로의 부산 매장 오픈엔 많은 의미가 담겨있다. 단순히 신규 매장을 오픈한다는 의미를 넘어, 유니클로가 부산이라는 도시와 상생하고 공존하며, 부산의 일상과 삶에 도움이 될 수 있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며, “유니클로는 앞으로도 보다 쾌적한 매장 환경에서 최상의 서비스와 함께 더 나은 제품으로, 부산뿐만 아니라 전국 모든 지역의 고객님이 더 나은 일상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