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필립림 X 볼보, 친환경 인테리어 소재로 가방을

Today's News

< 브랜드 >

3.1필립림 X 볼보, 친환경 인테리어 소재로 가방을

Monday, Oct. 18, 2021 | 정효신 기자, hyo@fashionbiz.co.kr

  • VIEW
  • 1226


디자이너 필립 림(Philip Lim)과 웬 주(When Zhou)가 론칭하고 국내에서는 한섬(대표 김만덕)에서 수입·전개하는 글로벌 패션 브랜드 ‘3.1 필립 림(3.1 Phillip Lim)’이 볼보자동차와 협업해 차세대 친환경 인테리어 소재로 만든 한정판 위크엔드백(Weekend Bag)을 공개했다.

이번 협업은 지속가능성과 바이오 기반 및 재활용 원료로 만든 소재 사용 확대를 향한 양사의 공통된 신념을 바탕으로 환경을 생각하는 여행자를 위한 새로운 럭셔리 아이템을 개발하기 위해 이뤄졌다. 3.1필립림은 의식있는 럭셔리와 손쉬운 스타일의 창조를 위해 해조류로 만든 탄소 중립 드레스부터 고가의 재활용 소재에 이르기까지 대체 소재 확보의 한계를 뛰어넘으며 현대 패션 산업에 혁명을 일으키고 있는 세계적인 패션 브랜드다.

이번 협업을 위해 디자이너는 ‘노르디코(Nordico)’로 명칭된 볼보자동차의 차세대 친환경 인테리어 소재로 위크엔드백을 제작했다. 페트병(PET)을 재활용해 만든 텍스타일, 스웨덴과 핀란드의 숲에서 얻은 바이오 기반의 소재, 와인 산업에서 재활용된 코르크 등으로 만든 혁신적인 소재다. 여기에 스칸디나비아 디자인의 정수에서 영감을 받은 디자인과 세심한 수납공간, 더블 스트랩 및 특별한 시그니처 파우치로 시선을 사로 잡으면서도 주말 여행에 완벽한 기능까지 갖췄다.

3.1 필립 림의 공동 창립자이자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필립 림(Phillip Lim)은 “지속가능성은 처음부터 3.1 브랜드의 일부였다. 우리는 더 적게 만들고 더욱 의미 있게 만드는 것을 모토로 모든 작업에서 지속가능한 균형을 찾기 위해 노력해왔다” 며 “이번 프로젝트로 볼보와 손을 잡은 것은 가치의 결을 함께하는 작업이었다. 이처럼 여럿이 함께 마음을 모은다면 새로운 소재로 지속가능한 해결책을 찾으면서도 높은 수준의 디자인으로 궁극적인 럭셔리를 달성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양사의 협업으로 완성된 위크엔드백은 최근 볼보자동차가 글로벌 트렌드 예측 선도기업, 더 퓨처 라보레토리(The Future Laboratory)와 함께 발표한 내일의 소재에 대한 보고서 ‘컨셔스 디자인(의식있는 디자인 Conscious Design)의 부상’에서도 영감을 얻었다. 이는 인류의 소비가 환경에 미치는 영향이 점차 가시화됨에 따라 품질에 영향을 주지 않는 지속가능한 소재에 대한 디자인계의 열망을 대변한다.

로빈 페이지(Robin Page) 볼보자동차의 디자인 총괄은 “우리는 지속가능하고 자연 친화적이며, 재활용된 소재들을 사용하기 위해 미래 볼보자동차가 가야할 비전을 가지고 있다”며 “이번 3.1 필립 림과의 협업은 더 넓은 디자인 업계와 함께 내일의 소재를 사용하고자 하는 우리의 야망을 더욱 굳건히 하는 계기가 됐다. 런웨이 컬렉션을 만드는 것부터 자동차 인테리어에 이르기까지, 우리는 지속가능한 소재의 대안을 찾아야하는 공동의 책임을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패션비즈=정효신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