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고 #16 대박났다... 롯데 동탄점 여성복 전체 1위

Today's News

< 브랜드 >

하고 #16 대박났다... 롯데 동탄점 여성복 전체 1위

Friday, Oct. 8, 2021 | 강지수 기자, kangji@fashionbiz.co.kr

  • VIEW
  • 5139


하고엘앤에프(대표 홍정우)가 큐레이션한 여성 디자이너 편집숍 '#16' 1호점(롯데백화점 동탄점)이 오픈 첫 달 매출 5억원을 돌파했다. 점포 내 여성복 브랜드 중 매출 1위다. MZ세대들의 열렬한 호응이 이번 성과를 견인한 것으로 분석된다.

#16은 어패럴 · 가방 · 주얼리 등 총 16개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들을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공간이다. 오프라인에서는 좀처럼 보기 어려웠던 유명 디자이너 브랜드를 직접 착용해볼 수 있다는 점과 하고엘앤에프가 개발한 스마트 결제 시스템 ‘오더하고’가 매출 견인을 주도했다. 결재 앱 오더하고의 누적 다운로드 수는 5000건 이상을 기록했다.

소비자들은 한 곳의 매장에서 여러 개의 브랜드를 한 번에 구매할 수 있고, 구매한 제품은 1~3일 안에 집으로 배송되기 때문에 빈 손 쇼핑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이 긍정적인 요소로 작용했다.

다른 디자이너 편집숍보다 입점 브랜드들의 경쟁력도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됐다는 평가다. 낮은 입점 수수료와 높은 인력 효율성, 재고 부담이 없어 유명 브랜드의 유치가 가능했다.

#16에는 현재 ▲르아보네 ▲로아주 ▲메종마레 ▲보카바카 ▲제이청 ▲마뗑킴 ▲분더캄머 ▲오아이컬렉션 ▲리플레인 ▲콤스튜디오 ▲히든포레스트마켓 ▲아노블리어 ▲아더앤드 ▲다이애그널 ▲빈티지헐리우드 ▲하이칙스 등 총 16개 브랜드가 3층 'Her Atelier'에 330㎡(100평) 규모로 입점해 있다.

홍정우 하고엘앤에프 대표는 “#16이 오픈 한 달 만에 매출 5억을 올릴 수 있었던 비결은 #16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새로운 주문 방식, 결제 시스템 등에 소비자들이 반응한 것으로 보인다. 앞으로도 소비자와 판매자 모두를 만족시킬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고엘앤에프는 전략적 제휴를 맺은 롯데백화점과 함께 국내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 성장을 위한 다각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향후 2년 내 서울 대도시에 위치한 롯데백화점에 #16과 동일한 형태의 매장을 20여개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주 단위 상품 출고, 연간 200개 스타일 이상의 기획이 가능한 브랜드는 단독 매장 운영 브랜드로 육성할 계획이다. [패션비즈=강지수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