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러스트레이터 "마마콤마" 패션·유통 컬래버 봇물

Today's News

< 브랜드 >

일러스트레이터 '마마콤마' 패션·유통 컬래버 봇물

Thursday, June 24, 2021 | 정효신 기자, hyo@fashionbiz.co.kr

  • VIEW
  • 2633


서형인 작가(왼쪽)와 박성진 실장(오른쪽), 둘은 삼성물산에 재직 시절 동료로 만나 현재까지도 비즈니스를 함께하고 있다.

'More and More Aspiring Comma' 더 큰 열망을 위한 휴식이라는 의미를 담은 마마콤마는 실크 스크린 일러스트를  주로 하는 서형인 작가의 아티스트명이다. 패션·유통업계 관계자라면 마마콤마나 서형인이라는 이름은 낯설지 모르지만 그의 작품들은 지나쳐가며 한번쯤 봤을 수 밖에 없을만큼 지금 가장 핫하다.

롯데백화점 본점에 마마콤마 굿즈 팝업스토어뿐 아니라 전시 공간을 꾸렸고 전점에 적용되는 시즌 비주얼을 협업했다. 현대백화점 판교점과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아트 클래스를 열 정도로 유통사와 돈독한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 지난해에는 브랜드 론칭 30주년을 맞은 여성복 씨씨콜렉트와 베스띠밸리와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하기도 했다. 올해는 JW앤더슨에서 스니커즈 라인을 론칭하며 전세계 10명의 아티스트들과 협업한 아트워크의 메인 작품으로 꼽히며 글로벌로도 진출했다.

이렇듯 국내외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지만 가장 의미있는 컬래버는 삼성물산의 '구호'와 진행한 작업이라고. 서형인 작가의 친정과도 같은 삼성물산에서 그의 작품만을 보고 러브콜이 왔기 때문이다. 서 작가는 "2018년 직장을 퇴사하고 본격적인 아티스트의 길을 걷기 시작했는데, 나의 이력을 모른채 삼성물산의 구호측에서 마마콤마의 작품만을 보고 연락이 왔다. 나의 작업을 인정받는 기분이었다"고 말한다.

서 작가는 패션을 전공한 뒤, 제도권 기업에서 여성복 디자이너로 출발해 아동복과 캐주얼을 넘나들며 15년 이상의 중견 디렉터로 활약했다. 지엔코의 써스데이아일랜드, 삼성물산의 빈폴진, 신세계인터내셔날의 톰키드 등에서 경력을 쌓았다.

삼성물산 출신 패션 디자이너 & VMD 아티스트 크루

패션 디자이너로의 서형인은 어쩌다 일러스트레이터로 전향했을까? 서 작가는 "모든 패션 디자이너들이 그렇듯 마지막 꿈은 나의 브랜드를 론칭하는 것이었다. 다만 그 아이템이 의류가 아닐 뿐. 직장생활을 할 때부터 일기를 쓰듯 매일의 기분을 낙서하듯 드로잉했는데 시크한 표정의 인물 캐릭터가 공통적이었다. 처음에는 펜슬 드로잉으로 시작했지만 점점 키치한 조합의 컬러를 더했다. 티셔츠 프린팅에 적용하는 실크 스크리닝 기법을 활용하면 옷에 국한되지 않고 무궁무진하게 확장할 수 있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한다.

사람들과 소통하고, 더 쉽게 다가가기 위한 매개체로 그림을 선택한 것. 그림을 녹여낼 수 있는 모든 아이템을 상품화 가능하다는 점에서 유연한 브랜딩이라고 할 수 있다. 그렇다고 대량으로 찍어내 볼륨화할 생각은 아니다. 가령 의류 아이템을 출시한다고 해도 기존의 빈티지 아이템을 업사이클링해 하나하나에 개성을 불어넣은 상품을 내놓는 식으로 전개할 예정이다.

지금도 작업에 들어갈 때면 '컬러'에서 먼저 영감을 얻는 다는 그는 대중과 소통하는 방식으로 자신만의 개성을 덧칠할 수 있는 클래스를 운영하고 있기도 하다. 바쁜 와중에도 일주일에 2번은 원데이클래스와 키즈클래스 등 수업에 할애하는데 이를 위해 기존 성수동에 위치한 작업실을 서울 강남과 바로 인접한 경기도 성남시 수원구 오야동으로 이전하기도 했다. 새로운 쇼룸 2층은 온전히 클래스만을 위한 공간으로 꾸몄다. 특히 키즈 클래스에서 틀에 갇히지 않은 아이들의 작업물을 통해 자유로움을 느낀다고.

서형인 작가가 이처럼 작품에 몰두할 수 있는 것은 박성진 실장이라는 든든한 파트너가 있기 때문이다. 박 실장은 삼성물산 VMD 출신으로 '에잇세컨즈' 론칭 초기 멤버로 활약했던 인물이다. 마마콤마의 다양한 전시, 팝업에서 공간 디렉팅은 물론, 쇼룸과 작업실을 마마콤마 스타일로 창조했다. 박 실장은 서 작가가 그리는 마마콤마를 현실로 구현한다. 현재는 하반기 출점하는 롯데백화점 동탄점에 들어갈 팝업 공간에 재밌는 작업을 구상중이다. 1차적으로 그림이 보이고 굿즈들까지도 재밌게 구성해 마마콤마를 하나의 브랜드로 인식하게 하는 것에 주안점을 두고 작업한다.

한편 마마콤마는 오는 8월 롯데백화점 동탄점 내 라이프스타일 편집숍 메종아카이브 내에 코너를 구성해 다양한 굿즈와 그림을 선보인다. [패션비즈=정효신 기자]





아래는 마마콤마 쇼룸의 모습, 1층은 마마콤마의 각종 소품을 구경할 수 있는 쇼룸 겸 박성진 실장의 작업실이다. 2층으로 올라가면 클래스가 펼쳐지는 공간과 200평 규모의 정원이 연결돼 있다. 3층은 서형인 작가의 개인 작업실과 휴식공간으로 이뤄져 있다.
















































더 자세한 내용은 패션비즈 8월호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