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H&M, 란제리 브랜드 '러브스토리'와 컬래버레이션

Wednesday, June 12, 2019 | 홍승해 기자, hae@fashionbiz.co.kr

  • VIEW
  • 776
에이치앤앰헤네츠앤모리스(대표 파스칼패슬러)의 글로벌 패션 브랜드 H&M이 여름 휴가시즌을 맞이하여 란제리 브랜드 러브스토리스(Love Stories)와 손잡고 스윔웨어 컬렉션, Love Stories SwimClub x H&M 을 출시한다. 이 브랜드는 는 암스테르담에서 출발한 란제리 브랜드로, H&M과는 이번이 두번째 협업이다.

이번 컬렉션은 사진작가 슬림 애런즈(Slim Aarons)의 1970년대의 수영장의 풍경을 담아낸 사진과 러브스토리스 창립자 말로즈 회드만이 이비자에서 보낸 휴가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했다.

특히 더스티 핑크, 빈티지 그린, 귤색 등의 컬러가 주를 이루며 란제리 쉐이프에서 영감을 받은 비키니와 오프숄더 수영복, 서핑 스타일을 넣은 웻 슈트, 벨트장식이 달린 원피스 수영복도 함께 선보인다. 그 외에 비치타월, 사롱 스커트, 가방과 루즈한 핏의 튜닉 등 다양한 액세서리도 선보인다.

말로즈 회드만 러브스토리스 창립자는 “다시 한번 H&M과 협업해 기쁘고 이번 스윔웨어 컬렉션으로 다양한 소비자가 즐거운 여름 휴가를 보내길 바란다"고 전했다.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