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세정 웰메이드, 쿨비즈~바캉스 리넨셔츠 다양

Friday, May 17, 2019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983
세정(대표 박순호)의 라이프스타일 패션전문점 '웰메이드'가 올 여름 리넨 셔츠를 다양하게 제안한다. 쿨비즈 룩에서 바캉스 패션까지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실용성을 강조하고 있다.

웰메이드 관계자는 “요즘에는 비즈니스와 일상에서의 스타일 경계가 모호해지면서 활용도 높은 패션 아이템이 인기”라며 “올해 선보이는 린넨 셔츠는 지난해보다 컬러와 디자인을 다채롭게 구성해 남성들이 일상 생활 속에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게 했으며, 린넨 셔츠와 손쉽게 스타일링 할 수 있도록 풀 코디를 함께 제안하고 있다”고 전했다.

웰메이드 대표 브랜드인 브루노바피는 리넨 100%로 제작한 부드러운 감촉과 고급스러운 광택의 리넨 셔츠를 선보였다. 레귤러 핏이라 체형에 관계없이 편안하게 입을 수 있다. 리넨 특유의 텍스처가 시원한 통기성과 탁월한 땀 흡수력으로 착용 내내 청량감을 느끼게 해준다.





베이직 리넨 셔츠는 화이트, 레드, 블루, 그린, 네이비, 브라운 등 7개의 색상으로 출시했다. 깔끔한 디자인의 리넨 셔츠에 코튼 팬츠를 매치하면 세련되고 정돈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브루노바피 컬러 코튼 팬츠는 라이크라 혼방 면 소재를 적용해 가볍고 편안한 착용감이 특징으로 총 9가지 컬러로 구성되어 다양한 컬러의 리넨 셔츠와 매치하기 좋다.
  
은은한 스트라이프 패턴이 돋보이는 리넨 셔츠에는 라이트 블루 컬러의 데님 팬츠가 잘 어울린다. 이때 셔츠 소매나 바지의 밑단을 롤업 해서 입으면 시원해 보이면서도 한층 더 젊어 보인다. 핑크와 그린 색상으로 출시되는 ‘잔 체크 리넨 셔츠’는 셔츠 하나만으로 경쾌한 느낌을 표현할 수 있어 바캉스 룩으로 추천한다. 화이트 코튼 팬츠나 데님 팬츠를 함께 입으면 화사한 휴양지 패션을 완성할 수 있다.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