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구찌, 음악 프로젝트로 아이웨어 컬렉션 공개

Thursday, May 16, 2019 | 정효신 기자, hyo@fashionbiz.co.kr

  • VIEW
  • 493
구찌코리아(대표 션킴)의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가 신개념 뮤직 프로젝트 ‘구찌 긱’(#GucciGig)을 통해 아이웨어 컬렉션을 공개했다. '구찌 긱' 프로젝트는 공연, 클럽, 페스티벌 등에서 시각적 영감을 얻어 진행됐다.

알레산드로 미켈레(Alessandro Michele) 구찌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는 전세계에서 12명의 뮤지션과 예술가를 초대했다. 이 아티스트들은 각자의 공연에서 느낀 개인적인 경험을 일러스트레이터, 포토그래퍼, 비디오메이커, 그래픽 디자이너 등 파트너와 협업해 사진, 영상 또는 미술 작품으로 표현했다.

‘구찌 긱’ 프로젝트의 결과물은 무대 위와 백스테이지의 모습을 담은 사진, 팬 아트, 공연 전단지 디자인 등을 사진뿐 아니라 일러스트와 비디오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형태로 구성돼 아이웨어 컬렉션을 더욱 개성 있게 풀어냈다. 특히 이번 아이웨어 컬렉션의 디자인들은 진주 장식을 더한 아세테이트(acetate), 크리스탈 파베(pavé) 그리고 컬러풀한 가죽 디테일의 스퀘어 오버사이즈 아이웨어 등 로큰롤 정신을 담았다. 또 사각 디자인들과 더불어 스트리트 스타일 에비에이터(aviator) 디자인의 상품도 있다.

‘구찌 긱’은 ‘구찌 그램(#GucciGram)’, ‘24아워 에이스(#24HourAce)’, #TFW 구찌(TFWGucci)’를 잇는 프로젝트로 더 넓고 창의적인 디지털 커뮤니티와의 연결고리를 형성할 계획이다. ‘구찌 긱’의 아트 워크들은 구찌의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과 브랜드 앱을 통해서도 만나볼 수 있으며 아티스트들이 참여한 에피소드는 구찌 팟캐스트(Gucci Podcast)에서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프로젝트에는 알렉스 카메론(Alex Cameron), 이브 투머(Yves Tumor), 커티스 하딩(Curtis Harding), 2019 F/W 패션쇼와 프리폴(Pre-fall) 캠페인에 출연한 리드 싱어 에이미 테일러(Amy Taylor), 베이스 기타리스트 거스 로머(Gus Romer)가 속해있는 아밀 앤 더 스니퍼스 밴드(band Amyl and the Sniffers), 콜 알렉산더(Cole Alexander)가 속한 블랙 립 앤 크러쉬 (Black Lips and Crush), 루 드와이옹(Lou Doillon), 제니 베스(Jehnny Beth), 키카가쿠 모요 밴드(band Kikagaku Moyo), 와이즈 블러드(Weyes Blood), 파퓰러스(Populous), 코니 콘스턴스 (Connie Constance) 그리고 메리 램 램(Merry Lamb Lamb) 등 각 나라별 서로 다른 개성을 가진 뮤지션과 밴드가 참여했다.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