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엠엘비, 어글리슈즈 내년 100만족 판매 목표!

Monday, Apr. 15, 2019 | 이원형 기자, whlee@fashionbiz.co.kr

  • VIEW
  • 2300
에프엔에프(대표 김창수)의 스포츠 캐주얼 엠엘비(MLB)가 어글리 슈즈 ‘빅볼청키’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출시 3주만에 7차 리오더를 넘긴 빅볼청키 슈즈는 국내 포털 사이트 운동화•스니커즈 검색 순위 2위에 오르는가 하면, 온라인 패션 플랫폼 무신사에서는 출시와 동시에 인기 랭킹 1위를 기록했다.

현재까지도 휠라 디스럽터, 엄브로 범피, 푸마 썬더 스펙트라 등 어글리 슈즈 선발 브랜드들과 함께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엠엘비는 기존 운동화 시장을 점유하고 있던 브랜드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패션 슈즈 시장에 지각변동을 일으키고 있다.

이 화제의 아이템은 어글리 슈즈 특유의 청키한 디자인에 뉴욕양키스, LA다저스, 보스턴레드삭스 등 메이저리그 유명 팀의 로고를 더해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트렌디한 디자인에 6cm 키높이 인솔을 적용했으며, 370g의 중량으로 기존 어글리 슈즈보다 가볍고 편안한 착화감을 제공한다. 8만원대의 합리적인 가격대로 높은 가성비 또한 장점이다.

엠엘비는 빅볼청키 리오더 과정에서 소비자들의 의견을 반영해 인기 스타일과 사이즈를 중심으로 물량을 책정하고 기존 10mm 단위의 사이즈를 5mm 단위로 조정했으며, 290mm까지 사이즈를 확대했다. 인기에 힘입어 다음달부터는 중국 온라인 쇼핑몰 ‘티몰’에 입점해 해외소비자 또한 공략한다.

엠엘비키즈에서는 패밀리 슈즈를 겨냥한 아동용 어글리 슈즈 ‘빅볼청키’ 출시를 앞두고 있다. 엠엘비는 올해 빅볼청키 판매량을 총 30만~50만족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내년에는 100만족 판매를 목표로 한다.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