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세정 웰메이드, 리빙코랄 컬러 활용 봄 신상 확대

Thursday, Feb. 28, 2019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1011
세정(대표 박순호)의 라이프스타일 패션 편집숍 웰메이드는 팬톤이 선정이 올해의 컬러 '리빙코랄'을 활용한 봄 신상품을 다채롭게 내놨다. 코랄 계열의 파스텔톤을 반영해 봄 기운이 물씬 느껴진다.

남성 타운 캐주얼 인디안은 코랄 색상을 반영한 라운드형 네크라인 니트를 선보였다. 코랄 색상의 톤온톤 배색으로 디자인의 단조로움을 피하고 스타일리시함을 높였다. 셔츠를 레이어드 하거나 사파리, 재킷 등 얇은 아우터를 걸치면 멋스럽다.

여성 캐주얼 데일리스트는 얼굴빛을 환하게 살려주는 파스텔 핑크 컬러의 스프링 점퍼를 출시했다. 은은한 광택감이 특징이며 허리 라인에 스트링 기능을 추가해 여성스러운 실루엣을 살렸다. 또 후드가 부착돼 기온 변화가 심한 간절기에 실용적으로 입을 수 있다.

의류뿐 아니라 가방, 스카프 등 잡화에도 봄이 찾아왔다. 토털 패션잡화 두아니는 부드러운 핑크 빛의 토트백을 제안한다. 군더더기 없는 간결한 실루엣에 두아니 로고의 참 장식으로 유니크함을 더했다. 가죽 소재임에도 무게가 가볍고, 가방 내부에 수납 공간이 많다.

더불어 플라워 프린트와 따뜻한 핑크 컬러가 조화로운 두아니 스카프는 봄 나들이 포인트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웰메이드 관계자는 “올 봄에는 복종 구분 없이 ‘코랄’ 과 ‘파스텔 핑크’ 색상이 유행할 전망”이라며 “웰메이드의 다양한 봄 시즌 아이템으로 한층 더 화사한 봄 스타일링에 도전해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코랄 색상을 반영한 인디안 라운드형 니트.



*파스텔 핑크 컬러의 데일리스트 봄 점퍼.



*파스텔톤 토트백을 선보인 두아니.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