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삼성물산, 수트서플라이 한남동에 플래그십 오픈

Tuesday, Feb. 12, 2019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1600
네덜란드 남성복 수트서플라이를 직수입 전개하는 삼성물산패션(부문장 박철규)에서 서울 한남동에 플래그십스토어를 오픈했다. 국내 론칭 시점인 2017년 서울 청담동에 이은 두번째 직영매장이다.

이태원 경리단길에 위한 한남동 플래그십스토어는 차별화된 체험을 바탕으로 남성이 기꺼이 시간을 내어 찾아가는 매장이라는 콘셉트를 적용했다. 규모는 433㎡(약 131평) 정도다.

이 곳의 특징은 MTM(Made to Measure) 서비스 공간을 대폭 확대한 점이다. 전문 교육을 이수한 MTM 스페셜리스트가 항시 상주하며, 80여개의 고급 이태리 원단과 16가지 핏(Fit)을 바탕으로 고객 체형과 취향에 최적화된 맞춤 서비스를 제공한다.  




청담동에 이은 두번째 직영매장, MTM 서비스 확대

또 키가 작거나 남다른 풍채로 MTM 서비스를 받고 싶어도 시도조차 못했던 고객들을 감안해 프라이버시가 보장되고 편안하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환경을 구성했다. 또 장인급 전문 수선사가 현장에서 직접 고객의 체형과 취향에 딱 맞는 수선 서비스를 제공하는 ‘테일러 스테이션(Tailor Station)’을 별도로 마련했다.

옷을 구매하고 현장에서 바로 수선이 가능하기 때문에 편리한 구매 경험을 할 수 있다. 수트서플라이는 한남 플래그십 스토어 1층과 2층에 일명 ‘남성들의 아지트’로 불리는 특별한 ‘파티오(Patio)’ 공간도 선보였다. 누구나 미팅, 사교모임, 파티 뿐 아니라 혼자만의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외부 테라스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다.

의류와 액세서리 판매를 판매하는 매장의 개념을 넘어 감성적 측면까지 고려했다. 게다가 특별 교육을 이수한 매장의 전 직원은 1:1 스타일링 클래스에 버금가는 패션팁을 제공하고, 고객 요청에 따라 전문 스타일리스트가 소그룹 스타일링 세션도 제공한다.

김동운 해외상품2사업부장(상무)은 “수트서플라이 한남점은 상품 및 서비스의 질을 넘어 차별화된 경험까지 제공하는 멋쟁이들의 아지트로 자리매김 할 것” 이라며 “수트서플라이에서 제공할 수 있는 차별화된 서비스와 경험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수트서플라이는 2017년 국내에 처음 선보인 이후 올 초 롯데백화점 부산점, 현대백화점 천호점, 한남 플래그십 스토어를 포함해 현재 전국 8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