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mium Report

< Research >

2018/2019 The Best PMBs*는

Wednesday, Dec. 5, 2018 | 패션비즈 취재팀, fashionbiz@fashionbiz.co.kr

  • VIEW
  • 1771
Jewelry   「골든듀」 주얼리 왕좌 지켜




■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확대해 보실수 있습니다.


주얼리 조닝에서는 올해도 골든듀의 「골든듀」가 변함없이 아성을 지켰다. 예물이 간소화되는 웨딩 문화 속에서도 「골든듀」는 올해 국내 대표 파인 주얼리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다지면서 매출 면에서 소폭 성장하는 성과를 이뤄냈다.  

올해 「골든듀」 상품뿐만 아니라 주얼리를 콘텐츠화 하는데 열을 올렸다. 다른 주얼리 브랜드와의 경쟁이 아닌 변하는 웨딩 문화 속에서 주얼리의 가치를 알리기 위해 노력한 것이다. 여러 화보를 통해 주얼리를 좀 더 스타일 속에 녹여들도록 연출했고, 3개월마다 「골든듀」에서 자체 제작한 주얼리 전반에 대한 매거진도 발행하고 있다. 세컨드 브랜드 「로제로드」를 확대해 패션 주얼리 시장을 이끄는 젊은층도 사로잡을 계획이다.  

2위에는 막강한 패션 주얼리 브랜드 중 「스와로브스키」가 순위에 올랐다. 이 브랜드는 확고한 브랜드 아이덴티티와 10만원 내외의 중저가 가격으로 변함없이 국내 패션 주얼리 시장을 이끌고 있다. 「제이에스티나」도 올해 뮤즈 마케팅, PPL 등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을 벌이며 국내외 고객을 사로잡기에 나섰다.  

이외에도 세정의 「디디에두보」와 우림F&G의 「스톤헨지」 스타럭스가 전개하는 「판도라」 쥬얼밸리의 「메트로시티주얼리」 등이 명확한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고수하며 상위권에 올랐다.  예물 주얼리로는 「루첸리」와 「몰리즈」가 순위권에 오르며 「골든듀」의 뒤를 이었다. 주얼리 셀렙트숍 ‘쥼’도 순위권에 올랐다.  










패션비즈 2018년 12월호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1/12 page 2/12 page 3/12 page 4/12 page 5/12 page 6/12 page 7/12 page 8/12 page 9/12 page 10/12 page 11/12 page 12/12 page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