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슈콤마보니, '츄츄' 등 페미닌 스타일 샌들 제안

Friday, June 1, 2018 | 홍승해 기자, hae@fashionbiz.co.kr

  • VIEW
  • 10755
코오롱인터스트리(COO 윤영민)의 디자이너 슈즈 슈콤마보니가 여름을 맞이해 페미닌한 디자인의 샌들을 제안한다. 특히 드레스와 같은 풍성한 러플 디테일이나,  여성스러운 플리츠, 플라워 패치를 적용해 화려하면서도 여성스러운 샌들을 선보인다. 이 브랜드는 발등은 여성스럽지만, 굽이 없는 샌들 스타일이나 플랫폼 굽을 적용했다.

슈콤마보니의 ‘츄츄’는 시원해 보이는 노방 소재(여름 한복에 많이 사용되는 살짝 비치는 원단)의 끝단을 인터로크(원단 끝을 동글게 말아 박는 것)처리해 여성스럽게 표현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가운데에 진주 디테일로 깔끔하게 정돈되면서도 여성스러움을 극대화했다. 컬러는 블랙, 핑크, 블루 세 가지 컬러로 구성했다.

‘부케’ 샌들은 츄츄와 같이 인터로크 처리를 한 노방소재를 사용했다. 리본 모양의 츄츄와는 달리, 신부의 부케처럼 풍성하게 러플을 만들어 마치 발에서 꽃이 핀 것 같은 느낌을 준 것이 특징이다. 플랫폼과 뮬 스타일로 출시하여 선택의 폭을 넓혔다.

‘미니마치’ 샌들은 슈콤마보니가 이번 S/S시즌에 선보인 플라워 패치 디테일의 샌들 버전이다. 꽃잎에서 모티브로 한 디테일을 그대로 샌들로 제안한다. 플랫 샌들뿐 아니라 플랫폼, 힐까지 다양한 스타일을 선보인다.  

마지막으로 ‘캉캉’ 샌들은 2016년 론칭해 슈콤마보니의 스테디셀러로 자리잡은 아이템이다. 2018년 S/S 버전으로 새롭게 선보였으며 스포티한 굽에 작고 단단한 러플 디테일을 가미해 사랑스러운 느낌을 연출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