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란드 「마리아꾸르끼」 주얼리 도전

Trend & Collection

< Trend >

핀란드 「마리아꾸르끼」 주얼리 도전

Monday, Apr. 20, 2015 | 류수지 기자, suji@fashionbiz.co.kr

  • VIEW
  • 3308
유럽 특유의 핀란드의 감성을 고스란히 담아낸 「마리아꾸르끼」가 스카프·가방에 이어 주얼리에 도전했다. 세계 최초로 국내에서 론칭한 「마리아꾸르끼주얼리」는 핀란드의 자연, 스칸디나비안의 모던함을 바탕으로 5가지 컬렉션을 선보였다.

「마리아꾸르끼주얼리」는 한국마리아꾸르끼(대표 임상균)와 HMDC(대표 김영수)의 합작으로 이뤄 낸 결과다. 한국마리아꾸르끼가 디자인을 비롯해 생산·마케팅 등을 담당하고 HMDC가 유통을 전담한다. 지난 2월24일 핀란드대사관에서 대사 부부의 지원하에 론칭 행사를 열었으며 S/S시즌 팝업 스토어를 통해 마켓 테스트를 거쳐 F/W에 주요 백화점 5개점 오픈을 준비하고 있다.

예술에 근접한 디자인을 창조하는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살리고 현대적인 감성을 적절히 융합해 주얼리에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브랜드를 상징하는 풍뎅이를 형상화해 만들어 낸 칼로젠버기를 비롯해 라플란드의 눈꽃을 형상화한 마리아파티, 자작나무를 재현한 코이부, 미스테리한 넘버의 #036, 마리아에포크까지 총 5가지 컬렉션으로 구성됐다.

임상균 한국마리아꾸르끼 대표는 “북유럽 문화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국내 소비자들의 감성을 「마리아꾸르끼주얼리」가 채워 줄 수 있길 바란다”라며 “주얼리 론칭을 위해 힘써 준 핀란드 대사 부부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라고 말했다. 또한 이 자리에는 글로벌 CEO 타파니 쿠르키와 수석 디자이너 사투 쿠르키가 함께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패션비즈 4월호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