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태선 회장, 2년 연속 UN SDGs 환경리더 선정

Today's News

< 브랜드 >

강태선 회장, 2년 연속 UN SDGs 환경리더 선정

Tuesday, Aug. 31, 2021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1608
강태선 비와이엔블랙야크 회장과 '블랙야크'가 2년 연속 UN SDGs 협회에서 발표하는 ‘글로벌 지속가능 리더·기업 100’에 이름을 올렸다.

강 회장은 글로벌 지속가능 기업 리더 중에서도 ‘전 세계 가장 지속가능한 사회 환경 리더 20인’에 선정됐으며, 해당 부문에 선정된 유일한 국내 리더다. 같은 분야에 이본 쉬나드 파타고니아 설립자, 호세 안드레스 월드센트럴키친 설립자 등이 포함돼 있다.

블랙야크는 국내 아웃도어 패션 브랜드 중 유일하게 ‘글로벌 지속가능 브랜드 40’ 부문에 선정됐으며, 동일한 부문에 블랑팡, 발렌시아가, 아디다스, 올버즈, 코스, 이케아 등 세계적인 브랜드들이 함께 이름을 올려 눈길을 끈다.

이번 리스트는 지난해 유엔 총회가 시작한 9월부터 약 1년간 전 세계 2000명 주요 리더, 3000개 주요 글로벌 기업을 대상으로 10개 기준, 43개 지표를 통해 분석한 내용을 바탕으로 선정한 것이다.

특히 UN SDGs 협회는 “코로나 19 감염병으로 보건, 환경, 사회적으로 많은 도전이 생겼다. 무엇보다 기후변화, 탄소중립, 플라스틱 저감, 온난화 등 전 지구적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모든 사회가 함께 노력해야 하는 상황이 됐다”며 “이번 리스트는 이러한 상황에서 코로나 위기 및 기후 문제에 대응하며 인류와 지구환경이 나아갈 방향을 제시할 핵심 기업과 브랜드를 선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강 회장은 “사업과 환경이 양립하며 모두 지속 가능하게 하려는 블랙야크의 혁신 활동이 다시 한 번 인정받게 되어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경제, 사회, 환경적으로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블랙야크가 지속가능 경영 리더십을 다양한 분야로 확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패션비즈=곽선미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