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라, 러닝 전문 퍼포먼스 컬렉션 주목

Today's News

< 브랜드 >

휠라, 러닝 전문 퍼포먼스 컬렉션 주목

Wednesday, June 16, 2021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1534


휠라코리아(대표 윤근창)의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휠라(FILA)'가 러너들을 위한 전용 의류 '러닝 퍼포먼스 컬렉션'을 출시했다.

탄생 110주년을 맞아 오랜 기간 축적한 브랜드의 퍼포먼스 기술력과 노하우를 본격적으로 순차 선보이고 있는 '휠라'가 이번엔 일상력 챌린저(일상 속 운동 등을 통해 나만의 건강한 루틴 만드는 이들), 미라클 모닝(새벽 시간을 이용하는 자기계발) 등 MZ세대 트렌드에 발맞춰 부상 중인 ‘러닝’을 타깃으로 한 것.

러너들의 퍼포먼스 향상에 도움을 주는 기능성 소재를 사용한 티셔츠, 팬츠, 재킷 등 전용 의류에 액세서리를 포함해 구성했다. 최근 출시한 퍼포먼스 러닝화 ‘휠라 뉴런’과 함께 착용하면 조화를 이뤄 최상의 러닝 퍼포먼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기능성에 주안점을 뒀다.

컬렉션 대표 아이템으로는 ‘러닝 퍼포먼스 기능성 라운드 티셔츠’가 있다. 덥고 습한 여름철 러닝 시 착용하기에 적합하도록 ‘아쿠아엑스(aqua X)’ 소재를 사용했다. 우수한 냉감 기능에 흡한 기능까지 갖춰 땀을 많이 흘리는 여름철 운동 중에도 쾌적함을 느낄 수 있다. UV차단 기능까지 포함한 소재 덕에 자외선 아래에서도 안심하고 입기 좋다.

‘기능성 메시패치 티셔츠’ 역시 아쿠아엑스 소재에 통기성이 좋은 메시 소재를 더한 아이템으로 운동 중 열기와 더위를 덜어줘 상쾌하게 입을 수 있다. 스트레치 소재를 사용한 ‘경량 러닝 쇼츠’는 러닝 중 편안한 착용감은 기본, 바지 뒤편에 지퍼 포켓을 더해 간단한 소지품을 보관할 수 있도록 고안한 점이 눈에 띈다.

남성을 위한 레깅스도 출시했다. 반바지 아래 무릎 위 길이의 레깅스가 레이어드 된 모양의 ‘하이브리드 우븐 쇼트 레깅스’는 남성 러너들에게 레깅스 본연의 편안함과 착용감을 제공해 최상의 러닝 퍼포먼스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몸에 밀착되는 레깅스 소재 특성상, 노출이 부담스러운 남성 레깅스 초심자도 편안하게 입고 운동하기 좋은 형태다.

새벽이나 이른 아침 또는 야간 러닝을 즐기는 이들에게 필요한 패커블 경량 재킷도 선보였다. 가볍고 신축성이 좋은 메커니컬 스트레치 소재로, 휴대용 주머니에 접어서 간편하게 보관하거나 가지고 다닐 수 있어 운동 전후 체온 조절 시에는 물론 변화무쌍한 여름 날씨에 실용석이다.

이 밖에도 러닝용 웨이스트백과 볼캡, 선캡, 자외선 차단을 위한 팔토시 등 다양한 액세서리도 컬렉션에 포함해 기능성과 심미성을 모두 아우르는 ‘리얼 러닝 패션’을 제안했다.

한편 휠라는 이번 컬렉션에 앞서 출시해 좋은 반응 얻고 있는 퍼포먼스 러닝화 ‘휠라 뉴런’과 함께 글로벌 모델 방탄소년단이 출연한 영상 광고를 선보이는 등 러닝을 중심으로 한 다양한 활약으로 퍼포먼스 시장에 새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휠라 관계자는 “간편하게 즐길 수 있으면서도 운동효과가 확실한 러닝이 오하운, 미라클 모닝 트렌드 속 더욱 각광 받고 있다”며 “최적의 러닝 컨디션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기획한 이번 컬렉션이 기능성을 필두로 한 색다른 퍼포먼스웨어를 고심했던 분들께 신선한 제안이 됐으면 하는 바람”라고 전했다. [패션비즈=곽선미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