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 스타일쉐어·29CM 3000억대 인수

Today's News

< 유통 >

무신사, 스타일쉐어·29CM 3000억대 인수

Tuesday, May 18, 2021 | 이원형 기자, whlee@fashionbiz.co.kr

  • VIEW
  • 1793
무신사(대표 조만호)가 스타일쉐어(대표 윤자영)•29CM(공동대표 윤자영, 박준모)와 업무협약(MOU)을 맺고 인수 절차에 돌입한다. 이번 인수 결정은 양사의 핵심 역량을 결합해 국내 브랜드의 해외 판로 개척을 위한 경쟁력 확보가 가장 크다. 인수 방식은 무신사가 스타일쉐어•29CM의 지분을 100% 인수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인수 규모는 3000억원이다.

조만호 대표는 “대기업들의 공세 속에서 두 회사가 시너지를 내서 중소브랜드가 진정성 있게 건강한 성장을 할 수 있도록 조력하겠다"고 M&A와 관련 코멘트를 전했다.

무신사는 이번 인수를 계기로 다양한 고객층을 아우르는 브랜드 발굴 노하우와 글로벌 플랫폼 구축에 필요한 핵심 역량을 추가로 확보할 예정이다. 스타일쉐어와 29CM는 무신사의 브랜드 투자 및 성장 지원 인프라를 활용해 현재 강점을 가지고 있는 여성 패션과 고감도 라이프스타일 시장에서 더 큰 시도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양사는 커뮤니티와 콘텐츠를 기반으로 기존에 없던 새로운 온라인 패션 시장을 개척해온 공통된 성장 DNA와 빠른 성장의 토대가 된 차별화된 서비스 운영 능력을 발판으로 글로벌 시장에 도전한다는 포부다. 인수 이후에도 무신사, 스타일쉐어, 29CM는 플랫폼별 고유 특성을 유지하기 위해 독립 경영 체제를 유지한다.

양사 독립 경영 유지, 글로벌 유통 플랫폼으로 도약

통합 전략 수립 및 시너지 창출은 입점 브랜드 성장 지원 혜택과 플랫폼 고도화를 위한 인프라 부분에 집중할 계획이다. 무신사는 현재 운영 중인 브랜드 동반성장 프로그램 적용 대상을 스타일쉐어•29CM 입점 브랜드까지 확대하고, 통합 물류 시스템 구축을 위한 풀필먼트 센터 개발에 더욱 속도를 낼 전망이다.

조만호 무신사 대표는 “국내 브랜드 패션 생태계를 활성화하고 고객에게 더욱 다양한 패션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해외 시장 진출은 필수”라며 “앞으로 무신사, 스타일쉐어, 29CM 입점 브랜드가 국내는 물론 전 세계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글로벌 패션 유통 플랫폼으로 도약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윤자영 스타일쉐어•29CM 대표는 “각자의 강점과 노하우를 살려 국내 브랜드와 함께 더 큰 시장을 향해 나아갈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기존 고객과 브랜드에게 변치 않는 만족을 줄 수 있도록 각 서비스의 정체성을 잃지 않으면서 글로벌 패션 커머스로서 시너지를 추구하며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패션비즈=이원형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