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팀버랜드」, 日 국민 브랜드 「포터」와 콜래보

Monday, Dec. 11, 2017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3535
장인정신을 중시하는 두 브랜드의 시그니처 아이템이 뭉쳤다. 브이에프코리아(대표 로라미거)의 「팀버랜드」가 일본의 국민 브랜드 「포터」와 손잡고 각자의 메인 상품으로 구성한 캡슐 컬렉션을 출시한다. 오는 14일 주요 아시아 지역에 동시 론칭하며, 한국에서는 압구정 플래그십 스토어를 포함한 10개의 매장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포터(PORTER)」는 일본에서 80년 이상의 역사를 갖고 있는 가방 업체인 요시다앤컴퍼니의 대표 브랜드다. 최고의 품질을 위해 타협하지 않는 크래프트맨십으로 유명하며 튼튼한 내구성과 품질, 실용적인 내부 구조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 콜래보레이션 캡슐 컬렉션은 두 브랜드를 대표하는 상징적 아이템으로 채웠다는데 의미가 있다. 대표 아이템과 컬러, 소재를 활용한 디자인으로 두 브랜드의 수준 높은 감각을 엿볼 수 있다.

상품군은 「팀버랜드」의 6인치 프리미엄 부츠 2종과 「포터」의 탱커 2웨이 보스턴백과 백팩 4종류다. 컬러 역시 「팀버랜드」의 옐로, 「포터」의 카키, 블랙, 오렌지를 사용해 상품을 디자인했다. 여기에 「팀버랜드」의 아이콘 소재인 누벅(nubuck leather)과 「포터」가 즐겨 사용하는 3-layer 나일론 원단을 적용했다.

디테일을 살펴보면 가방 사이드 포켓과 핸들은 누벅 가죽에 화이트 컬러 쿼드스티치(quad-stitch)를 넣었고, 재활용 소재로 만든 「팀버랜드」의 친환경 슈레이서를 지퍼 엑세서리로 사용한다. 부츠 발목 가죽패드는 「포터」의 대표 컬러인 오렌지와 블랙을 사용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