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News

공유 오피스 '무신사스튜디오' 한남 2호점 내달 오픈

Monday, December 12, 2022 | 정효신 기자, hyo@fashionbiz.co.kr

  • VIEW
  • 2038

무신사(대표 한문일)가 선보이는 패션특화 공유 오피스 '무신사 스튜디오' 네 번째 지점이 내년 1월 서울 용산구 한남동에 선보인다. 한남동에 무신사 스튜디오를 오픈하는 것은 지난 2월 문을 연 한남 1호점에 이어 두 번째다.

동일한 지역에 무신사 스튜디오를 추가 출점한 것은 한남동의 지역적 특성과 공유 공간에 대한 높은 수요가 반영됐다. 한남동은 강남·성수 등지로 이동이 쉽고 여러 편집숍과 브랜드 스토어가 위치해있어 트렌드와 밀접한 사업을 운영하기 좋은 지역으로 손꼽힌다. 실제 한남1호점의 경우 90%가량의 입주율을 기록했으며, 패션 관련 기업뿐만 아니라 인테리어 디자이너, 미디어 스타트업 등 다양한 사업자가 근무하고 있다.

한남 2호점은 총면적이 2145㎡(650평)으로 건물의 4층부터 7층까지 4개층을 사용한다. 인원별로 오피스 공간을 다양하게 구성한 것도 특징이다. 10~14인용 좌석 공간 비중을 25%로 늘렸으며 입주사당 최대 135인까지 수용이 가능하다. 1~3인용 오피스 중심인 한남1호점과 달리 중소 규모 사업자를 위한 공간으로 차별화를 꾀했다. 또한 6호선 이태원역에서 도보 1분 거리에 위치해 뛰어난 접근성을 자랑한다.

업무 공간 외에도 촬영 스튜디오, 패턴 및 디자인 작업을 위한 워크룸, 브랜드 쇼룸 등 패션 사업에 특화된 공용 공간과 시설을 마련하는 등 입주사를 위한 최적화된 환경을 조성했다.

한남 2호점에 입주한 기업은 패션 전문 커뮤니티 매니저의 컨설팅 등 컨시어지 서비스와 같은 각종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패션 브랜드를 비롯해 제조·생산 기업, 인플루언서, IT솔루션 기업 등 다양한 분야의 사업자가 입주해 네트워킹과 협업을 통한 시너지를 만들 수 있다.

김우리 무신사스페이스 팀장은 "무신사 스튜디오는 적은 자본으로 패션 사업을 시작하는 이들에게 꼭 필요한 인프라와 서비스를 제공하는 요람 역할을 하고 있다"라며 "내년 4월 무신사스튜디오 신당점도 추가 오픈하는 등 2023년에도 신진 브랜드와 패션 관련 사업자를 위한 공간을 지속해서 선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패션비즈=정효신 기자]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