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News

W컨셉, 주방~ 가전 등 라이프 카테고리 확대

Friday, April 1, 2022 | 강지수 기자, kangji@fashionbiz.co.kr

  • VIEW
  • 2878

더블유컨셉코리아(대표 이은철)의 패션 플랫폼 ‘W컨셉’이 라이프(Life) 카테고리 매출이 지속 성장함에 따라 본격적으로 라이프 카테고리를 육성한다. W컨셉은 패션, 뷰티 이외의 홈, 디지털, 여행, 펫(반려용품), 잡화 등을 통칭해 라이프 카테고리로 취급, 운영하고 있다.

W컨셉은 작년 라이프 카테고리 매출이 전년 대비 120% 이상 크게 신장해, 올해도 관련 브랜드를 대폭 입점시키고 마케팅을 강화한다. 패션과 뷰티에 대한 큐레이션 서비스 경쟁력을 라이프 카테고리에도 적용하고, 패셔너블하게 차별화해 선보인다.

그 일환으로 콘텐츠와 큐레이션 서비스를 강화한다. 그 첫 시도로 디지털 가전과 패션 브랜드의 협업 행사를 선보인다. 오는 30일부터 내달 6일까지 삼성 비스포크 와인 냉장고 출시를 기념해 ‘삼성 비스포크X 잉크’ 기획전을 연다. MZ세대의 와인 선호 트렌드가 지속됨에 따라 2030 여성 사이에서 인기있는 디자이너 브랜드 ‘잉크(EENK)’의 이혜미 대표와 촬영한 화보도 함께 공개한다.

향후 수입 리빙 편집숍, 디지털 가전 등의 입점을 적극 추진하고 다양한 브랜드와의 협업 마케팅을 강화할 계획이다. W컨셉 관계자는 “일상 곳곳에서 트렌디한 감성이 담긴 제품을 원하는 고객이 늘고 있다. 앞으로도 동일한 제품도 ‘W컨셉스럽게’ 재구성하여 제품이 차별화된 감성으로 다가갈 수 있도록 W컨셉 스타일 큐레이션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작년 W컨셉에서 가장 큰 성장세를 보인 영역은 생활가전, 계절가전, 주방가전 등을 포함하는 ‘디지털(Digital)’ 카테고리로, 2021년 매출이 전년 대비 4배 이상 증가했다. 가장 인기가 좋은 브랜드는 ‘삼성 비스포크(SAMSUNG BESPOKE)’ ‘소니(SONY)’ ‘인스탁스(INSTAX)’ 등으로 트렌드에 민감한 고객의 취향을 고려해 브랜드와 제품을 선별해 입점시킨 것이 주효했다.

홈(HOME) 관련 상품에 대한 관심도 크게 늘어났다. 주방 용품 매출은 전년 대비 85% 신장했는데 재택근무 등 집에서 머무는 시간이 증가함에 따라 관련 상품 매출이 늘어났다. 특히 작년 3월 다이닝 키친 브랜드 ‘오덴세(odense)’를 입점시켜 진행한 론칭 행사에서 목표 대비 180% 이상의 성과를 보이기도 했다. [패션비즈=강지수 기자]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