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정 브루노바피캐주얼, 3040 구매 140% 신장

Today's News

< 브랜드 >

세정 브루노바피캐주얼, 3040 구매 140% 신장

Friday, Feb. 3, 2023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1082
세정(회장 박순호)의 패션 편집숍 '웰메이드'에서 지난해 새롭게 론칭한 남성 캐주얼 ‘브루노바피캐주얼'이 3040 남심을 잡고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작년 10월 첫 출시한 이 브랜드는 이탈리안 감성의 남성복 '브루노바피'의 신규 캐주얼 라인으로 세련된 디자인과 편안한 착장을 선보이며 눈길을 끌었다.

브루노바피캐주얼은 기존 웰메이드 상품 라인보다 젊게 풀어내 신규 고객층을 확보하고 다운 에이징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기 위한 전략적인 기획이었다. 또 주요 백화점과 아울렛 등에 입점해 있는 웰메이드의 프리미엄 매장 형태인 ‘웰메이드스토리’를 중심으로 전개하면서 고급스러운 이미지로 승부수를 던진 것.

웰메이드스토리는 브루노바피 캐주얼이 입점하면서 최근 3개월(2022/11/1~2023/1/30)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5% 성장하는 등 실적 호조세를 보이고 있다. 또 3040세대 소비자층의 구매 비중이 140% 신장하는 등 신규 고객 유입을 통한 ‘다운 에이징’ 효과도 톡톡히 보고 있다.

특히 메인 타깃층인 3040세대의 니즈에 부합하는 밝은 컬러감과 세련된 디자인의 제품들이 브랜드 이미지 환기에 주효했다는 평이다. 대표 제품으로는 ▲소프트한 컬러감이 돋보이는 ‘케이블 터틀넥’ ▲감성적인 체크 패턴의 ‘체크 방모 집업 가디건’ ▲이너 및 아우터로 활용도 높은 ‘사각 퀼팅 셔츠형 자켓’ ▲편안한 테이퍼드 실루엣의 ‘폴리레이온 혼방 바지’ 등 있다.

세정 웰메이드 관계자는 "브루노바피캐주얼은 기존에 웰메이드가 지니고 있는 가치인 정통성과 헤리티지에 트렌디한 젊은 감각을 더해 3040세대의 발길을 이끌고 있다"며 "앞으로도 유통 채널별 상품 이원화 전략을 통해 고객들이 만족할 수 있는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패션비즈=안성희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