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블유컨셉코리아, 영업이익 흑자전환 성공

Today's News

< 컴퍼니 >

더블유컨셉코리아, 영업이익 흑자전환 성공

Friday, July 23, 2021 | 이원형 기자, whlee@fashionbiz.co.kr

  • VIEW
  • 2448
더블유컨셉코리아(대표 이은철)의 W컨셉이 올해 상반기 (1월 1일~6월 30일) 거래액이 전년동기대비 34% 증가했다. 다양한 프로모션과 마케팅이 집중된 5월과 6월은 거래액이 평균 42%까지 증가하기도 했다. 영업이익 역시 지난해 흑자 전환에 이어 올 상반기도 흑자를 기록하고 있다.

이번 실적 성과는 다양한 카테고리의 브랜드들이 고르게 성장한 결과다. 글로벌 스포츠, 캐주얼, 럭셔리 등 신규 주력 카테고리가 95% 성장했으며, 뷰티&라이프 카테고리도 54% 신장했다. MZ세대가 열광한 ‘더오픈 프로덕트’, ‘그로브’ 등의 단독 브랜드 전개, 나이키 등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와의 지속적인 협업을 비롯해 다양한 부문의 복종이 신장했다. 신세계백화점의 뷰티 스토어 ‘시코르’와 삼성전자 ‘비스포크’ 라인 입점 등 기존 카테고리를 벗어난 새로운 영역도 어느 정도 성과를 보였다.

입점 브랜드 수는 6월 말 8300개를 돌파했다. 올 상반기 신규 입점한 브랜드 수만 1500개다. 이와 같은 확대 배경에는 W컨셉이 경쟁 플랫폼 대비 가장 탄탄하게 보유하고 있는 2030 여성 고객층이 있다. W컨셉의 고객들은 패션 카테고리의 핵심 타깃중에서도 구매력과 관여도가 높은 편이다. 객단가는 올 상반기 평균 20만원대를 넘어서기도 했다.


UA(User Acquisition) 캠페인의 효과로 신규 고객 유입도 대폭 늘어났다. 신규 가입 회원 수가 작년 상반기 대비 46% 증가한 것. 모바일 앱 다운로드 수와 앱 UV 역시 각각 59%, 57% 증가하며 트래픽 관련 각종 지표가 고루 호조세를 보였다.

W컨셉의 회원 수 성장은 단순 양적 성장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높은 구매력과 충성도를 가진 회원을 지속적으로 확보하고 있다는 측면에서 큰 의미가 있다. 실제로 구매자 수가 32% 증가했으며, 재구매율 4%pt 상승, 안드로이드 기준 앱 평점이 4.6점으로 대폭 개선되는 등 고객 만족 지표가 고르게 성장했다. 이러한 W컨셉의 경쟁력은 하반기 SSG닷컴 실적에도 그대로 반영될 예정이다. 양 사는 본격적인 시너지 창출을 위해 협업 방안을 계속해서 논의하고 있다. [패션비즈=이원형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