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 Culture


강남 1번지 ''아라타워''주목

Saturday, July 30, 2005 | 민은선 기자, esmin@fashionbiz.co.kr

  • VIEW
  • 7509

뉴욕제과부터 시작해 교보빌딩에 이르는 강남대로 지역에는 최근 패션 및 코스메틱 로드샵이 하나둘씩 늘어나고 있다. 얼마전까지 지오다노, 후아유, 아이겐포스트 등 중저가 브랜드의 안테나샵이 강남역 상권 패션의 전부였다 해도 무리는 없을 것이다. 그러나 이러한 강남역 상권 구도에 변화가 오고 있다.

「폴햄」을 필두로, 「티니위니」 「해피앤코」「후부」「아메리칸어패럴」「피오루치」 등의 대형매장이 연이어 오픈을 하고 있고 최근 호황을 누리는 중가대화장품인 뷰티크레딧, 미샤, 토다코사 역시 로드샵을 전개, 안테나샵의 이미지와 함께 매출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고 있다. 현재 10여개 이상의 브랜드들 또한, 강남역에 매장 오픈을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본 기사와 이미지는 패션비즈에 모든 저작권이 있습니다.
도용 및 무단복제는 저작권법에 의해 금지되어 있으므로 허가없이 사용하거나 수정 배포할 수 없습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