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mium Report

< Womenswear >

여성복 빅★들, K패션 리더로!

Thursday, Oct. 6, 2016 | 패션비즈 취재팀, fashionbiz@fashionbiz.co.kr

  • VIEW
  • 3545


국내 여성복 시장을 주름잡고 있는 대표 주자들의 한 판 승부가 다시 시작됐다. 「타임」을 필두로 「구호」 「미샤」 「오브제」 「아이잗콜렉션」 「지고트」 「시스템」 「보브」 「톰보이」 「듀엘」 「오즈세컨」 등 캐릭터 부문과 영캐릭터 부문. 여성복의 자존심을 지켜온 이 양대산맥의 리딩 브랜드들이 다시 한번 패션 마켓의 새 지도를 써내려 가려 한다. 이들은 오래동안 위축된 소비 심리를 잡을 비장의 무기를 저마다 들고 나와 그간의 저자세에서 탈피했다. 최근까지는 SPA의 맹공에 맥을 못 추는 기세였으나 이들은 메인 브랜드를 앞세워 분위기 변화를 이끌었다. 여성복 관계자들은 빅스타들이 용기를 내 다시 한번 패션 마켓에 활력을 불어넣어 주길 기대하고 있다. 이들은 고리타분한 과거의 방식에서 벗어나 리스크를 최소화하고 소비자의 지갑을 열 수 있는 미래 지향적인 방안을 모색한다.
**자세한 내용은 패션비즈 10월호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