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mium Report

< Ready To Wear >

뉴마켓 CEO도전기 5인5색 패션고수들 ‘홀로서기’

Thursday, Jan. 23, 2014 | 패션비즈 취재팀, song@fashionbiz.co.kr

  • VIEW
  • 4355
자타 공인 패션고수들이 연륜을 스타일링한 사업가로 돌아왔다. 패션업계에 있을 당시 깨어 있는 사고와 뼛속까지 ‘패션쟁이’라는 말을 들을 정도로 황금기를 보냈던 이들이라 더욱 주목된다. 대놓고 자신의 전공 분야를 살리지 않고, 라이프스타일로 확장되는 미래 패션을 내다보고 신시장을 개척한 도전정신까지 돋보인다.  「폴햄」의 신화를 열었던 박재홍 대표는 향기 중심의 보디 케어 제품 「더프트 & 도프트」를 런칭하고 뷰티 전도사가 돼 귀환했다. 「본」으로 남성 캐릭터 조닝의 센세이션을 일으켰던 이장훈 대표는 ‘아이웨어의 패션화’를 몰고 ‘스펙터’라는 안경 편집숍을 열었다.

<저작권자ⓒ Fashionbiz 글로벌 패션비즈니스 전문매거진,www.fashion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