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즈 브랜드 르무통, 100억 브랜드 GO

Today's News

< 브랜드 >

슈즈 브랜드 르무통, 100억 브랜드 GO

Tuesday, Aug. 2, 2022 | 강지수 기자, kangji@fashionbiz.co.kr

  • VIEW
  • 3426


우주텍(대표 허민수)의 슈즈 브랜드 '르무통'이 공격적인 마케팅을 통해 연매출 100억원대 브랜드로 올라선다.

퍼포먼스 마케팅의 대가로 알려진 광고대행사 부스터즈(대표 서정교)와 파트너십을 맺고 오는 9월부터 20억원 내외 규모의 마케팅을 진행한다. 부스터즈는 브랜딩을 위한 자본 투자 및 마케팅까지 관여하는 회사로, 소규모의 브랜드를 수 십배로 성장시켜 온 케이스를 다수 보유했다.

편안한 착용감과 친환경으로 브랜딩해 온 르무통은 고객 만족도 95%, 반품률 5% 미만을 기록하며 고객들의 호평을 받아왔다. 온라인 후기와 리뷰럴 통해 자연적으로 바이럴됐다. 연 10만~20만족을 판매하며 꾸준히 성장했다.

이에 르무통과 부스터즈는 브랜드 론칭 후 지난 5년간 쌓아 온 브랜드 데이터를 바탕으로 대중적인 마케팅을 진행, 내년을 기점으로 브랜드를 부스트업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르무통은 많은 물량을 소화할 수 있도록 부산에 위치한 생산 공장과 물류 센터를 재정비했다. 또한 디자인과 패키징 등 관련 부서 인원을 충원, 르무통 브랜드팀 12명이 업무를 세분화 및 전문화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르무통은 메리노울 원단을 신발에 적용한 H1-TEX 원단과 편안한 착용감, 환경 친화적 소재를 추구해 온 브랜드다. 천연 섬유 메리노울 어퍼(윗 부분)과 생분해성 소재 아웃솔, 폐고무를 재활용한 인솔, 리사이클 폴리를 사용한 신발끈 등을 부자재로 사용해왔다.

병원에서 발이 잘 붓는 환자를 대상으로 판해할 정도로 착화감을 인정받았으며,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와디즈'에서 신기록을 보유할 정도로 뜨거운 반향을 일으킨 바 있다. 현재도 지속적으로 유통망을 확장하고 새로운 친환경 소재 개발을 진행 중이다. [패션비즈=강지수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