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투박 패딩 NO! 아이더, 우아한 '바니르'로 여심 공략

Thursday, Nov. 5, 2020 | 곽선미 기자, kwak@fashionbiz.co.kr

  • VIEW
  • 5411


급격하게 기온이 5도 이하로 떨어지면서 다운 재킷을 꺼내 입은 사람들이 종종 눈에 띈다. 파고드는 찬 공기에도 여성 소비자 중에는 '아직 다운은 좀...'이라는 생각을 하는 사람도 많다. 대부분의 다운 재킷이 부하고 투박해 한겨울 느낌을 주기 때문이다.

아이더(대표 정영훈)는 이런 여성 소비자를 공략하기 위해 슬림한 실루엣에 폭스 퍼 트리밍 후디로 세련된 스타일과 보온성을 겸비한 여성 롱다운 재킷 ‘바니르(VANIR)'를 선보였다. 퀼팅 라인이 없는 심플한 디자인의 코트형 다운 재킷으로 무릎까지 오는 긴 기장에 허리 곡선 라인을 넣어 다운 특유의 부피감을 최소화하고 슬림한 실루엣으로 떨어진다. 충전재는 가벼우면서도 따뜻한 구스 다운을 사용했다.

후드에는 톤온톤의 염색 폭스 퍼 트리밍으로 고급스러우면서도 따뜻한 느낌을 강조했다. 퍼 트리밍과 후드는 탈부착이 가능해 상황에 따라 스타일의 변화를 줄 수 있다. 깔끔하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보온성을 강화한 코트 대용의 다운 재킷을 찾는 이들에게 제격이다. 트렌디한 캐주얼룩부터 멋스러운 포멀룩까지 다양한 스타일링을 연출하기 좋다.

아이더 관계자는 “올 겨울 여성 다운은 가벼우면서도 따뜻하고, 슬림한 실루엣과 퍼 트리밍으로 세련미가 한껏 강조된 것이 특징”이라며 “이번 시즌 아이더가 선보인 바니르 여성 롱다운 재킷은 룩의 경계없이 전천후 착용하기 좋은 코트형 스타일로 가벼운 야외활동은 물론 특별한 날, 출퇴근길까지 올 겨울을 책임져 줄 최고의 롱다운 재킷이다”라고 전했다. [패션비즈=곽선미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