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LF몰 모델에 박진영X선미... ‘내가 사는 그 몰’ 전파

Friday, Oct. 30, 2020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1944
LF(대표 오규식)의 'LF몰'이 새로운 얼굴에 박진영과 선미를 발탁, 대중적인 인지도 확보에 나섰다. LF몰은 1년여 만에 TV와 유튜브 등 다양한 미디어 채널을 통해 새로운 광고 캠페인을 공개하고 전방위적 마케팅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27년째 최고의 위치에 있는 가수 박진영과 스타일 아이콘으로 거듭난 선미가 LF몰이 추구하는 이미지에 부합한다고 판단해 브랜드의 뮤즈로 선정하게 됐다. 최근 발매한 신곡에서 폭발적인 시너지를 낸 박진영과 선미를 함께 내세운 신규 광고를 통해 ‘믿고 사는 프리미엄 브랜드 몰’이라는 LF몰의 핵심가치를 감각적으로 드러냈다.

이번 광고는 박진영의 히트곡 ‘니가 사는 그 집’을 패러디한 ‘내가 사는 그 몰’을 캠페인의 메인 슬로건으로 정했다. ‘내가 살고 있는 몰’임과 동시에 ‘내가 쇼핑을 하는 몰’이라는 중의적인 의미를 위트있게 담아냈다. ‘뭘 원하든 프리미엄 쇼핑은 LF몰’이라는 키 메시지를 반복적으로 노출함으로써 패션, 뷰티, 쥬얼리, 리빙에 이르기까지 6000여개의 프리미엄 브랜드를 한번에 만날 수 있는 특장점을 알린다.

유튜브 ·TV 광고 통해 대중적 인지도 확보

더불어 다양한 연령층의 소비자와 공감대를 마련하고 접점을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LF몰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신규 광고 영상을 공개했으며 11월 1일부터 TV 광고를 온에어할 예정이다. LF몰의 수많은 프리미엄 브랜드를 배경으로 박진영과 선미가 환상적인 퍼포먼스를 펼치는 영상과 박진영의 내레이션을 통해 LF몰이 추구하는 라이프스타일 쇼핑몰로서의 방향성을 알리는 버전으로 구성했다.

특히, 최근 듀엣으로 발표한 신곡 'When We Disco(Duet with 선미)’를 배경음악으로 활용함으로써, 강력한 스토리와 영상미는 물론 임팩트 있는 사운드까지 결합해 한편의 공연작품 같은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김준식 e-biz부문장 전무는 “지난 캠페인에서는 상품 카테고리의 다양성과 확장성을 알리는데 집중했다면, 이번에는 대표 라이프스타일 쇼핑몰이라는 자신감을 바탕으로 프리미엄 브랜드 전문 몰로서의 품격과 신뢰도를 강조하고 있다”며 “가수 박진영과 선미가 함께하는 캠페인을 통해 LF몰의 차별화된 가치를 효과적으로 전달하고 긍정적인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패션비즈=안성희 기자]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