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유통 >

현대백화점, 라이브커머스 인플루언서 직접 육성

Monday, July 27, 2020 | 안성희 기자, song@fashionbiz.co.kr

  • VIEW
  • 993
현대백화점(대표 김형종)이 백화점 업계에선 처음으로 '라이브 커머스' 전문가 양성을 위한 교육을 진행한다. 경기도주식회사와 손잡고 '라이브 커머스 인플루언서 아카데미'를 열고 내일(28일)부터 수강생 330명을 모집하게 된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중소기업 육성을 위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가는 회사다.

현대백화점은 라이브 커머스 관련 강좌를 선보이게 된 건 '언택트 마케팅' 전략의 일환이다. 회사 측은 최근 '라이브 커머스'를 이용하는 고객들이 늘어나면서 보다 양질의 콘텐츠를 기획하기 위해 이번 강좌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여기에 현대백화점이 업계 처음으로 시도한 무관중 온라인 패션쇼, 문화센터 인기 강사의 강좌를 온라인에 생중계하는 '랜선 문센'을 비롯해, 현대백화점 TV 등 자체 SNS 콘텐츠들이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은 것도 한 몫을 했다.




이혁 현대백화점 영업전략담당(상무)은 "모바일 동영상 플랫폼을 전 연령대가 즐겨 사용하는 만큼, 콘텐츠를 직접 만들고 소개하는 고객들의 니즈도 커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오프라인과 온라인의 강점을 결합해 차별화된 언택트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번 강좌는 전문 인플러언서 그룹인 GIU((Global Influencer Unit) 소속 전문 강사들이 ▲상품 연출 및 소개법 ▲영상 촬영 ▲라이브 영상 편집 ▲커머스형 콘텐츠 기획 등을 직접 해보는 실습 형태로 구성된 게 특징이다. 9월부터 11월까지 3개월간, 판교점•중동점•신촌점 문화센터에서 진행되며, 현대백화점 문화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수강료는 무료다.

이번 강좌를 수료한 인원 중 우수 인원을 대상으로 현대백화점 TV 등 현대백화점 공식 SNS 채널에 출연토록 하고, 라이브 커머스 콘텐츠 제작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현대백화점은 각 점포별로 진행하고 있는 '라이브 커머스'의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한 직원 교육도 진행한다. 상품 연출•시착 등 오프라인 매장만의 강점을 살린 '라이브 커머스' 콘텐츠를 제작하기 위해서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