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유통 >

무신사, 1년 최대 행사 '아우터 페스티벌' 시작

Friday, Nov. 1, 2019 | 이원형 기자, whlee@fashionbiz.co.kr

  • VIEW
  • 7563
추위가 성큼 다가오면서 무신사(대표 조만호)의 가장 큰 연중행사 '아우터페스티벌'이 오늘(11일) 시작했다. 역대 최대 규모로 펼쳐지는 이번 행사는 휠라, 내셔널지오그래픽, 뉴발란스, 탑텐, 아디다스, 커버낫, 디스이즈네버댓, 5252 바이 오아이오아이, 앤더슨벨 등 1400여 개 브랜드가 참여, 총 3만8000여 개의 아우터를 최대 83% 할인 판매한다.

이번 기획전에서는 매주 새로운 상품을 특가 판매하는 ‘위클리 특가’와 오직 무신사에서만 선보이는 ‘단독 특가’ 등을 운영한다. 숏패딩, 리버시블 아우터, 양털 플리스 등 2019년 아우터 트렌드별 MD 추천 카테고리와 30분마다 업데이트되는 실시간 아우터 판매 랭킹, 아우터 스타일링 콘텐츠를 통해 스피디한 트렌드도 확인해볼 수 있다.

특히 올해는 6일부터 24일까지 '무신사테라스'에서도 아우터 페스티벌 전시를 동시에 진행한다. 약 250여 개 아우터를 직접 입어볼 수 있고 현장에 비치된 QR 코드를 찍으면 무신사 스토어 앱에서 바로 구매 가능한 옴니채널 전초지다. 매일 전시 방문객 100명에게 무신사 스탠다드 ‘마이히트’ 상품을 선착순 증정하며 할인쿠폰, 포토부스 촬영 등 다양한 행사를 펼친다. 아우터를 직접 구매한 고객에게는 아이폰 11 PRO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펼쳐진다.

반응은 초반부터 폭발적일 것으로 예상된다. 무신사는 지난 10월 셋째주 아우터 관련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아우터 카테고리 검색량 및 판매량이 전월 대비 1.5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작년보다 더 혹한의 추위가 온다는 올해의 기상예보처럼 무신사는 작년보다 더 풍성한 혜택과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