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s News

< 브랜드 >

크로커다일레이디, 자체 개발 소재 발열 티셔츠 기대

Tuesday, Sept. 17, 2019 | 정효신 기자, hyo@fashionbiz.co.kr

  • VIEW
  • 730
패션그룹형지(대표 최병오)에서 전개하는 여성복 브랜드 크로커다일레이디가 발열 티셔츠로 겨울 기능성 의류 수요 잡기에 나선다.

크로커다일레이디가 자체 개발한 기능성 소재를 사용한 발열 티셔츠 ‘웜리프레쉬’ 시리즈를 선보인다. ‘웜리프레쉬’는 체내의 열이 외부로 빠져나가는 것을 막고 몸에서 발생하는 수분을 흡수, 건조시키는 기능이 우수한 기능성 티셔츠로 얇은 두께에도 뛰어난 보온성을 자랑한다.

웜리프레쉬에 적용된 ‘PA-HEAT’ 소재는 크로커다일레이디가 자체 개발한 기능성 소재로, 열전도율은 낮은 반면 열보존율은 높아 갑작스러운 온도 변화에도 따뜻함을 유지하는 보온 지속력이 탁월하다. 마이크로 아크릴사를 사용해 캐시미어와 유사한 부드러움을 제공해 예민한 피부도 자극없이 착용할 수 있는 점도 특징이다.

여성복 브랜드에서 자체 개발 소재를 적용하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로 크로커다일레이디는 앞으로도 브랜드가 가진 디자인 강점에 기능성 소재를 더해 경쟁력을 강화시켜 나갈 계획이다.

크로커다일레이디의 ‘웜리프레쉬’ 시리즈는 크루넥과 터틀넥, 스트라이프 패턴 등 6가지 스타일로 출시됐다. 색상도 블랙, 그레이, 네이비 등 기본 컬러부터 아우터 안에 착용해 포인트를 줄 수 있는 핑크, 블루, 버건디까지 총 10종으로 다양해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을 넓혔다.

김준영 크로커다일레이디 상품기획본부장은 “올해 가을이 빨리 찾아오면서 이른 추위에 대비한 보온 기능성 의류에 대한 관심도 지난해보다 빨라졌다”면서 “기본에 충실한 디자인에 보온성을 겸비한 기능성 티셔츠 ’웜리프레쉬’가 올 겨울 여성들의 일상과 함께하는 제품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